logo

English

바로 밑에 보이는 분류를 선택하는 즉시 게시글 전체중에서 글올리신 이가 지정한 분류가 님이 선택한 분류와 일치하는 글들만이 전시됩니다. 선택한 분류에서 다시 전체글을 보시려면 분류: 전체나 위의 게시판 메뉴를 누르면 전체 글이 다시 펼쳐집니다.
As soon as you select and click one of the categories below, only those articles with the same category assigned by the one who uploaded the article will be displayed. To view the entire posts again press Category: Total or the LWV Board menu choice.

Knowledges 사막에 생긴 숲

2016.06.25 11:48

JohnPark Views:177

황량한 사막이었습니다.
매서운 모래폭풍이 부는 곳이었습니다.
찾아오는 사람 한 명도 볼 수 없는 곳이었습니다.
도저히 사람이 살 수 없는 곳이라고 했습니다.

그곳에 살고 있던 가난한 청년에게 시집을 온 여자는
통곡을 하다가 1주일 만에 한 마디를 꺼내게 됩니다.
“여기 나무를 심으면 안 될까요?”
그 한 마디가 시작이었습니다.

아무것도 할 수 없다고 생각한 사막에서
할 수 있는 것을 생각했습니다.
나무가 살 수 있으면
채소도 살 수 있고,
채소도 살 수 있으면
사람도 살 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녀는 매일 나무를 심었습니다.

그동안 꿈 없이 현실에 순응하며 살던 남편도
그녀와 함께 모래바람과 싸우며 나무를 심었습니다.
한 그루 한 그루 20년간 나무를 심었습니다.
그 한 그루들이 모여 숲이 되었습니다.

중국 마오우쑤(毛鳥素)사막을 숲으로 만든
인위쩐(殷玉進)의 이야기입니다.
그녀는 그 기적에 대해 이렇게 말합니다.
“사막을 피해 돌아가서는
  숲으로 갈 수 없었습니다.
  사막에 나무를 심었더니
  그것이 숲으로 가는 길이 됐지요.”
‘할 수 없는 것’을 찾고 있다면
할 수 없는 걸림돌만 쌓입니다.
‘할 수 있는 것’을 찾고 있다면
할 수 있는 디딤돌이 놓입니다.

- 이미애 《사막에 숲이 있다》 중에서

시냇물도 걸림돌이 많아야 노래를 합니다.
걸림돌 없이 평탄한 시내를 흐르는 물은
노래하지 않습니다.


이 게시판이나 웹에 관해 묻고 싶은 게 있으시거나 건의 할 게 있으시면 관리자 (e-mail: 김익현 ikkim922@hotmail.com) 에게 문의 해 주세요.
Any inquiry as to this board and website or suggestions should be directed to Admin (e-mail: 김익현 ikkim922@hotmail.com ). Tha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