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바로 밑에 보이는 분류를 선택하는 즉시 게시글 전체중에서 글올리신 이가 님이 선택한 분류를 지정한 글들만 전시됩니다. 선택한 분류에서 다시 전체글을 보시려면 분류: 전체나 위의 게시판 메뉴를 누르면 전체 글이 다시 펼쳐집니다.
As soon as you select and click one of the categories below, only those articles with the same category assigned by the one who uploaded the article will be displayed. To view the entire posts again press Category: Total or the LWV Board menu choice.

https://www.youtube.com/watch?v=oPxHFWQ2W9w Click the link if auto video feature does not work on your browser.



Roger Scruton: 

Why Intellectuals are Mostly Left

Sir Roger Vernon Scruton is an English philosopher and writer who specialises in aesthetics and political philosophy, particularly in the furtherance of traditionalist conservative views.
==
I've I've suffered this all my life. that .. 
Well at least, ever since I became a conservative
which was in May 1968 in Paris.
Yeah yeah I didn't know.
I hadn't a very clear idea of how to articulate it. 
All I knew was that when I looked down the street and saw all these rowdy students throwing stones at policemen,  I just said to myself whatever they believe I believe the opposite. 

And then it was a sort of lifetime's work to find out what the opposite is. 

And I somewhat arrogantly came to the conclusion that. It's.. if you start thinking about politics in an intellectual way, you are likely to be on the left. Because that provides a systematic solution, an answer to their questions, give put it all in a system and also gives you a rather dignified and self-congratulatory place in the system. 


But once you started thinking if you think a bit harder and longer about it, you'll move back to what you would have been if you had never thought at all. 
You know and that's what that's my view is, what an intellectual conservative is.
He's, it's someone who articulates the real reasons for not having reasons. 


Say that again?


Someone who articulates the real reasons for not having reasons, but just feeling and doing what's right

Right well, I think you know is I think it's Yeats
Yeats has a wonderful poem Easter 1916.
And in there, he has, 


Come let us mock at the great

That had such burdens on the mind 
And toiled so hard and late
To leave some monument behind, 


He wrote that when he witnessed some Irish revolutionaries destroy a beautiful house of a very wealthy landed English Anglo Irish person.
 

And in a lot of ways that poem articulates that idea
that it's very easy to destroy and tear down it
and  I think one of the things that's so tempting for many people  because the world is so troubling to so many people and and so many people suffer in this world

And a lot of what the the liberal left tends to rely on is
that sense of indignation that a lot of idealistic people feel  because there are things that are deeply wrong with the world but then when we look historically at how when these people have gotten into power whether they're I mean people tend to forget that the the Nazis were actually they were quite bohemian in a lot of ways they they had a lot of leftist politics certainly their economics was was tend to be collectivist and they were National Socialists as opposed to being internationalist but when they when they get into power they they tend to really really tear things down and don't give us

Yeah well I I think there's an explanation of this
 it's some, what Hegel calls the labor of the negative,
Right!
That the initial instinct on the left is that negative instinct things are wrong and it must they must be rectified. They can only be rectified however by the seizure of power and so we're going to seize power in order to rectify them but once you've got the power the negative is still there in your heart because it's driven you all along you know that's the thing that has inspired you.

 
So you set about destroying things, punishing people
You find classes who are to blame, you know, the Jews, the bourgeoisie, whoever it might be .

And you don't get out of that negative structure

and I feel that's what I felt very strongly in 1968. 
You know that okay of course there are
things that are wrong in France but there are also things that are beautiful and right
and you've got to go through this and come back and rescue those things which is much more important than destroying a few obstacles along the way

Blake has interesting things to say.
The hand of Vengeance found the Bed 
To which the Purple Tyrant fled 
The iron hand crushed the Tyrants head
And became a Tyrant in his stead

And that tends to be a pattern that we see again and again  that when if you have for instance in Iran's a good example of that.

I mean, Savak was one of the major reasons 
for the revolution itself because the heavy handedness of the Shah his secret police which he probably had no idea, they very often live in these silos and bubbles. yeah, but they got the secret police the apparatus all comes back  and the disappearing the people that disappear all disappear again. 

So I mean this is part of the problem but again
it's still this fundamental problem
For instance I mean one of the things that you talk about in in Fools,Frauds and Firebrands is
the idea of power being the way in which everything is articulated that the critique is about power .


I mean Foucault is a good example
of that somebody who just saw everything in terms of power but there's definitely truth embodied in that
and I think that's why it's so seductive for so many people. I mean we have to deal with the fact that so
many people are seduced by this because they experience especially marginalized and disenfranchised people

yes that is true

But of course in the intellecual world it's extremely corrupting to see things in this Foucaultian wayyou know instead of asking the question is what uh,, hams are saying true. 
I ask the question you know what power is advancing behind that you then disappear from the picture
and also what you've said disappears from the picture. I'm not no longer engaging with you. 
I to thou at all right because without the concept of truth there is no real engagement between people all I am seeing is the power that's speaking through you and that of course you can look at the whole of culture in that way which is essentially what the postmodern curriculum is, taking one writer one philosopher one musician after another  and just talking about you know  Susan McCleary on Beethoven that this is fantasies of rape speaking through this music you know.

It's a lens, 
I mean I want more things I say about critical theorists  you know that if it was a lens that it might be useful sometimes to just peer through that lens but it's a corneal transplant, okay ?


That's a good metaphor, yeah


It becomes the only way, yes, and I've seen one of the things that I've seen with students in my own teaching experience is you know I've had critical theorists in my classes and whenever they raise their hand I could almost verbatim tell them what they're going to say. It's the response that they're going to give to whatever was said and well then we need to understand why it is so seductive.  
That's my point it troubles me how seductive it's been and it also I grapple in my own self with the amount of genuine injustice in the world 

That takes place on a daily basis and I mean 
for instance you know their attacks on capitalism to me  the corporate world today is so powerful to use a favorite term in that in that world is hegemonic .

You know this idea where monoculture becomes so imperious and we we've seen so many I an I'll give you an example. When I was young one of the treats in my way is to go to a bookstore. Bookstores have pretty much been wiped out in the United States because of these corporations so small bookstores are not able to survive.  So now you have you had borders but  then borders goes bankrupt. hmm  and then now we've got we're left with Barnes and Noble and so if you go in who's picking those books who's actually choosing what books like  if you go for instance to to the teen section it's almost all about vampires and really weird occulting and stuff. It's not like you know the Hardy Boys or Nancy Drew mysteries. It's it's very corrosive ideas

We slightly changed the topic now we're not really talking about this postmodern obsession with power
Right we are we're talking about well  changing the structure of life.

 
Right and but for me a lot of I mean I'll give you an example. Herbert Marku say who I'm not a fan of button by any stretch, but when when I read some of his works, I was struck by real insights about things that were very troubling about American culture one dimensional man this idea of a  consumer and and life as consumption. And losing me I mean his solution is a whole other problem, but and this is something I think that's very seductive is that the the critical aspect of of Marxism and Neo Marxism has always been it's always had a resonance in a lot of  people there's something very powerful about it when you when you get to solutions and how we deal with these things we're in another realm but if I think if conservatives don't really
address the the real serious critiques that are there about the status quo

Yeah I think you're right they have they have
perhaps neglected those critiques but you know as I saying earlier the purely negative approach to the status quo is simply going to perpetuate this negativity and has done.

 
If you're not the typical conservative in my reading of events, someone who looks around himself and he finds things that he loves, you know anything's when those things are threatened they're vulnerable I've got to protect . Right and it's not often that you find on the left somebody who looks around and finds things that he loves it's um it's always something that's gone wrong something that is even hateful.

 

And you've got to mobilize against it if you've lost any sense that actually the world is lovable and that there are things therefore to be rescued in it.

 
You 
have actually lost the sense of why there is such a thing as a community in the first place.  And that I think is one of the things that I felt very strongly throughout my life that that there really are wonderful things that we've inherited. 


All Americans however whatever position in society they are are still heirs to something rather remarkable you know a rule of law which has goes on perpetuating itself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if they if only people knew how rare that was they would see that
they've gotta fight to preserve it you know and the same with so many other institutions that we..

 
Yeah I couldn't 
agree with you more

 

.


 스크루튼: 

왜 지성인들은 대개가 좌파인가?

라져 스크루톤 경은 미학과 정치 철학을 전문으로 하는 영국의 철학자이자 작가입니다. 특히 전통적인 보수주의자들의 견해를 증진시키는 데 특히 힘씁니다
==
난 사는 동안 이것으로 고통받았네.
글쎄, 적어도
보수주의자가 된 후로 쭉
그러니까 그게 1968년 5월, 파리에서였네.
그래, 그래 난 몰랐었지. 
난 그걸 또렷하게 설명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지 확실히 몰랐었네.
그때 내가 알았던 것은
길거리를 내려다보자니 순경들에게 돌을 던지는
그 많은 소란스러운 학생들을 보았을 때 
난 그저 혼자 말했지..
저들이 뭘 믿던 나는 그 반대를 믿는다고
그런데, 그땐 그것이 무엇인지 몰랐었네.
그런데, 그것을 찾아내는 게 일종의 내 인생 사업이 되었지
그 반대가 무엇인지 알아내는 일이.

그러다 난 오만방자하게도 결론에 도달했네
결론은 지성적으로 정치를 생각하기 시작한다면

필경 좌파 쪽으로 돌게 될 것이라고
왜냐면 그게 조직적인 해결책을 마련해주기 때문이니
그들의 여러 질문에 답해주는 한 개의 해결안이
모든 문제를 하나의 조직체 안에 넣어 주며
그대들을 그 조직체 안에 권위적이고 자화자찬적인 지위를  제공하기 때문이지.


그러나 그것에 관해 심각히 생각하기 시작하여 오래 동안  깊이 생각하다보면

생각을 전혀 하지 않았을 때 상태로 되돌아 갈 것이네.
아시겠지만, 그게 나의 현재 견해라네
지성적인 보수주의가 어떤 것인가 하면
가진 이유가 없는데도 진짜 이유를 
자세히 설명하려 드는 그런 사람이지


다시 말해 볼래요?


진짜 이유를 뾰죽하게 설명하려드는 사람
가진 이유가 없는 데도.그저 느낀대로 옳은 것을 행하면서 

 맞아요, 그런데 제 생각에 그게 예이츠였을 건데

예이츠는 부활절 1916이란 멋진 시를 썼지요.
그 시에서 그는 말하기를, 


오라 함께 위대한 자들을 조롱하자
마음에 그러한 부담을 지녔던 그들을
열심히 그리고 늦도록 애써 일한 그들을 
기념물 몇 개를 뒤에 남기려고


그가 그리 쓴 것은 몇 명의 아일랜드 혁명가들이
아름다운 건물을 파괴하는 것을 보았을 때였는데
그 건물은 아주 부유한 지주인, 영국, 앵글로 아일랜드 사람에게 속한 것이었지요

여러 면으로 그 시가 자세히 잘 설명해주는 생각은 
파괴하고 무너뜨리기는 아주 쉽다는 것이지요
제 생각에 그러는 게 많은 사람들에게 그처럼 유혹적인 이유 중의 하나는 세상이 그처럼 많은 사람들에게 그렇게도 고통스러운 곳이며  그처럼 많은 사람들이 이 세상에서 고통받고 있으니


그래서 많은 자유주의 좌파들이 의존하는 바는
많은 수의 이상적인 사람들이 느끼는 그 분노의 감정으로
이 세상엔 심각히 잘못된 것들이 있기 때문이죠
그러나 이들이 여하히 언제 권력을 잡았나를 
역사적으로 들여다 보자면
그들은, 제 말은, 사람들은, 한때 나치도 여러모로 보헤미안 (예술가들 처럼 자유분방한) 적이었다는 것을 잊는 경향이 있지요. 그들은 여러 면에서 좌파적인 정치를 했지요.
분명히 저들의 경제는 집단주의자들의 경제 같았고
그리고 그들은 국가적인 사회주의자들이었지 
국제적인 자들이 아니었지요.
그러나 권력을 잡고 나서는 그들은 정말로 
진짜로 사물을 파괴하는 경향이지요.
우리에게 설명을 주지 않으...

그래요. 근데, 내 생각에 그런 것에 대한 설명이 하나 있는데
헤겔이 부정적인 사람들이 만들어 내는 것이라 부른 것인데,
맞아요!
좌파들이 처음으로 느끼는 본능은 
모든 게 잘못되어 있다는 부정적인 본능이죠
그래서 그것은, 그것들은 바로 잡혀야만 한다, 그거지요.
그것들은 권력을 잡아서만이 오로지 바로 잡힐 수 있다.
그러니 우리는 권력을 잡을 것이고
그것들을 바로 잡기 위해서다
그러나 일단 권력을 잡고 나서도 그 부정적인 것은 여전 마음속에 사리고 있지요
왜냐면 그것이 그대들을 여태껏 몰고 온 것이니까
아시듯이 그것은 그대들을 고무해온 것이고


그래서 그대들은 사물을 파괴하고 사람들을 벌주기 시작하지요. 
그대들은 비난할 계급들을 찾아내어, 아시다시피
유대인들, 부르주아지(자본가 계급), 그게 누구든간에.


그러다 보면 그대들은 그 부정적인 구도에서 벗어나지 못하지요
그게 내가 아주 강하게 1968년에 느꼈던 것인 것 같네요
그거 괜찮았지요, 물론 프랑스에 잘못된 것들이 있긴 했으니
그러나 또한 아름답고 올바른 것들도 있었지요
이런 일을 겪고 난 후에 그대들은 다시 돌아와 그런 것들을 구해내야 하는 거요. 몇 개의 장애물들을 파괴하는 중에 그것보다 더 중요한 저것들을.

불레이크는 아주 흥미로운 말을 했지요.
복수의 손이 침상을 찾았네
그곳에 보라색 폭군이 도망쳤으나
강철 손이 폭군의 머리를 깨트렸고
그리고는 그 대신에 폭군이 되도다.


그게 우리가 보고 또 보게 되는 하나의 유형이 되는 경향이 있지요. 그게 예를 들자면 이란이 그런 유형의 좋은 표본이 되는데. 제 말은 이란 비밀경찰이 혁명 그 자제의 주요
원인 중의 하나였지요. 그 당시 샤아 왕이 휘두른 가혹한 압제와 그가 아마도 어느 정도였는지 영 몰랐을 그의 비밀경찰 때문이었지요. 사람들은 종종 이런 저장탑이나 거품 속에서 살았으니, 그랬죠. 
그러나 그들은 비밀경찰을 가지고 있었으니
그 기관은 모두 다시 돌아온 거지요. 
사람들 사라지는 거 모두 다시 사라지고 사라지지요.


그래 제 말이 이게 문제의 한 부분인데 또다시 이게 여전히 기본적인 문제가 되고 있지요. 예를 들자면 제 말이 귀하가 쓴 책 "바보들, 사기꾼들 그리고 선동가들"이란 책에서 언급한 것 중의 하나는
권력이란 것이 그 안에서 모든 것이 철저히 설명되고 있다는 그 관념, 평론은 권력에 관해서라는.


제 말은 후콜트가 좋은 예지요
모는 것을 권력을 중심으로 본 사람으로 
그러나 그것엔 분명히 진리가 숨겨져 있어요
그래 제 생각에 그게 왜 그처럼 많은 사람에게 
그렇게도 유혹적인가? 제 말은 그렇게 많은 사람들이 이것에 유혹되어 있는 게 사실이란 것을 받아들여야 한다고 봅니다. 왜냐면 사람들이 체험하기 때문이며 특히 소외되고 공민권이 박탈당한 사람들이 더더욱이나.


그래요, 맞아요. 흐음.


그러나 물론 지성적인 세계에선 이 문제를 후콜트식으로 보며는 극심히 부패하게 되지요.  그래, 질문을 던지는 대신에 어어 삼류들이 하는 말이 옳다는 거지요.
내가 묻는 바는 그 뒤에서 밀고 나가는 권력은 어떤 것이냐 지요. 그러다 보면 그대들은 그림에서 사라지죠
그리고 또한 그대들이 말해 온한 것도 그림에서 사라지고
나는 더 이상 그대들과 회합 않고 있는 거지요.
나와 그대와, 맞아요!,  왜냐면 진리라는 개념 없이는 사람들 간에 참된 회합은 없기 때문이죠. 내가 보는 것이라고는 그대들을 통해서 말하고 있는 권력이고 그리고 그것은 그런 식으로 문명 전체를 볼 수 있을 것이기 때문이죠. 

그것은 본질적으로 탈근대적인 교육과정이기도 하지요
작가나, 철학자나, 음악가를 한명씩 때맞춰
예로 베토벤에 관해 말한 수잔 맥클레아를 들어 말하자면
그녀 말이 이건 음악으로 말하는 강간의 환상이라고 하니
그런 건 지나고 나면 너무 지루하고 전적으로 기계적이지요.

그건 렌즈죠, 
제 말이 저 비판 이론에 관해 말을 좀 더 하고 싶은데
그게 하나의 렌즈라면 가끔 그 렌즈를 통해서 들여다 보는 게 유용할 수도 있지요
그러나 그것은 각막 이식이지요. 알아들으셨어요

그거 멋진 비유인데, 그래요. 


그것만이 유일한 방법인데, 맞아요, 제가 애들 가르치면서 직접 체험한 것으로 학생들 중에서 본 것인데
저의 학급 반에 비판적인 이론가들이 있었죠
그런데 그들이 손을 들을 때면 저는 그들이 무슨 말을 하려는지
거의 말 그대로를 그들에게 말해 줄 수 있었지요. 
무슨 말이건 하여진  말에 그들이 말해 올 반응을요.
그렇다면 우리는 왜 그게 그처럼 유혹적인가를 
이해할 필요가 있지요.
그게 저의 요점인데 그게 얼마나 유혹적이었는가가 저를 괴롭히는군요.
그게 또한, 저는 저 자신, 이 세상에 있는 진정한 부당함이 얼마나 많은 가를 가지고 고민하고 있지요.


그게 매일 일어나다시피 하는데, 예를 들자면
아시다시피 자본주의에 대한 그들의 공격은, 제게는 오늘날의 기업 세계에 대한 공격인데 끔찍하게 센 힘이지요.
그런 세계에서 쓰는 용어를 빌린다면 패권 장악이지요. 


단일재배가 그처럼 고압적이 된다는 생각은 
우린 아주 많이 보아 왔는데, 제가 예를 하나 들지요
제가 어렸을 때는 잘하면 받는 상중의 하나는 책방에 가는 것이었지요.
책방들은 미국에서는 거의 깨끗이 몰살 되었지요.
이들 기업 때문에 작은 책방들은 살아남을 수 없지요.
그래서 한때  보더스 라는 책방이 있었지만 그 책방은 파산되었고.
그리고 이제 와서 남은 것은 반스와 노불이란 책방뿐이지요
그래 누가 책방에 있는 책들을 선출하며 책이 어떤 것인지 사실로 정하는 게 누군가 하면.
예로 10대 구역에 가보면 거의 흡혈귀에 관한 것 들이거나  정말로 기이한 주술 책들과 같은 것들만 있지요.
하디 소년들이나 낸시 드류의 미스터리 같은 것은 없지요.
아주 부식 적인 아이디어지요.

우리 주제가 약간 바뀌고 있는데 우리는 지금 
탈근대시대의 집착인 권력을 t실제로 이야기 않고 있는데
맞아요, 우리는 변화하고 있는 삶의 구도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거지요.


맞아요, 하지만 저로선 많은.. 제가 예를 하나 들지요. 허버트 말쿠가 말하기를, 저는 여하튼 그의  팬은   아니지만
제가 그의 저서를 몇 개 읽어 보자니
미국 문화에 크게 문제 되고 있는 것들에 관한 
그의 실질적인 통찰력에 저 놀랐네요
사람은 일면적인 인간으로 소비자이며
삶이란 소비하는 것이라는 생각
제가 실망하게도 그의 해결책은 또 하나의 거대한 문제이지만
그러나 여기 제 생각에 뭔가가 아주 유혹적인 것이
맑시즘과 신 맑시즘의 치명적인 면이 늘 그래 왔듯이 많은 사람들에게 울려 퍼지고 있다는 것이지요.
거기엔 뭔가 아주 힘찬 것이 있는데 해결책을 보자면 그리고 이런 것을 여하히 다뤄야 하는가는 또 다른 영역이지요.
그러나 보수주의자들이 현상 유지에  관해 있는  진짜로 심각한 비판을 진정으로 다루지 않은 다면

그래요, 당신 말이 맞아요, 보수주의자들은 아마도
그런 비판을 등한시해 왔지요. 그러나 내가 이미 이야기했지만, 현상 유지에 순전히 부정적인 것은 단순히 이런 부정적 성향을 계속 유지할 뿐이며, 또한 그래 왔지요.


당신이 혹시 사물에 관한 나의 해석에 전형적인 보수주의자가 아니라면 자신의 주변을 돌아보고 자기가 선호하는 것을 찾는 사람이라면 그런 것들이 무엇이건 위협당하고 있고, 그것들은 취약하니, 내가 보호해야겠다고 하는 그런 사람은, 즉 주변을 둘러 보고 선호하는 것을 찾는 그런 사람은 좌파 쪽에서는 찾아볼 수 없지요. 뭔가 늘 잘못되어가 미움의 대상이 되는 것들만 그들은 보지요. 


사실상 세상이 사랑스럽다는 지각을 잃었다면 당신은 그에 대한 조치를 동원해야지요. 그래 이 세상엔 구조해야 될 것들이 있지요. 


그대들은 사실상 무엇보다도 왜 사회라는 것이 있어야 
 한다는 지각을 잃고 있지요. 그리고 나는 생각하기를 정말로 우리가 유산 받은 놀라운 것들이 있다고 강렬하게 내 인생을 통해서 느꼈지요


미국인 모두는  사회에서 어떤 지위에 있건 그들은 여전히 뭔가 놀라운 것을 상속받은 사람들이지요. .세대에서 세대에 걸쳐 계속 자체를 지속시키고 있는 법치주의가 그것이지요.

사람들이 그게 얼마나 희귀한 것인가 안다면 그것을 보전하기 위해서 싸워야만 한다는 것을 알게 될 것이지요
알겠지만 꽤 많은 다른 기관들도 마찬가지고요


맞아요 저 완전 동의합니다


Translation by Youshine@youshine.com 번역: 유샤인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Notice 후원회 운영 회칙 고영주 2019.05.12 682
Notice 한인회 정관 고영주 2019.05.12 621
802 김평우 애국 서신2-1: 누구에게 구국투쟁을 맡길것인가? (2019년 6월 13일) YouShine 2019.06.18 31
801 그거 한 번 해보겠다고 마이클 잭슨 같이 Moon Walk (미끌어 지는 듯한 뒷걸믐) 춤추는 오리. ㅎ ㅎ ㅎ YouShine 2019.06.18 49
800 [노년의 멋] YouShine 2019.06.18 54
799 천상의 아버지를 기리며... [1] YouShine 2019.06.16 189
798 31개월간 北억류 김동철 박사 YouShine 2019.06.15 35
797 美 신무기 배치…B-2 2대로 ‘끝’ YouShine 2019.06.15 33
796 내가 저지른 유일한 방해죄는 힐라리가 백악관에 가는 길을 가로막은 것 뿐이여. YouShine 2019.06.14 40
795 美 민주당 1위 대선주자 아들, 중공 ‘인권탄압’ 앱에 5천억원 투자 YouShine 2019.06.14 32
794 세상사 암담하니 그냥 좀 웃어 볼가요? YouShine 2019.06.14 46
793 Charlie Kirk at CPAC 2019 미국 전환점 대표 챨리 커크가 미국 보수 정치 행동 총회에서 한 연설 YouShine 2019.06.14 35
792 Candace Owens At CPAC 2019 미국 보수 운동 총회 2019 에서 행해진 캔다스 오웬스의 연설 YouShine 2019.06.14 41
» Roger Scruton: Why Intellectuals are Mostly Left 라져 스크루튼: 왜 지성인들은 대개가 좌파인가? YouShine 2019.06.14 45
790 Regan's one final thought, an observation about a country which he loved. 미국 레이건 대통령의 마지막 견해 YouShine 2019.06.14 37
789 세모꼴 짱구머리 김일홍 2019.05.31 69
788 PC Basic Skills and 자습 자료 Dstone 2019.05.28 35
787 한국어 컴퓨터 강좌 취소 Lds 2019.05.27 36
786 한국어로 하는 컴퓨터 강좌 등록 마감 5월 27일 오후 2시 Lds 2019.05.24 29
785 한국어로 하는 컴퓨터 강좌 Lds 2019.05.18 48
784 Windows 10 자습 교재와 Class Material Dstone 2019.05.16 51
783 차기 한인회장 추천 고영주 2019.05.12 62
이 게시판이나 웹에 관해 묻고 싶은 게 있으시거나 건의 할 게 있으시면 관리자3 (e-mail: yuksa18@gmail.com) 에게 문의 해 주세요.
Any inquiry as to this board and website or suggestions should be directed to Admin3 (e-mail: yuksa18@gmail.com). Tha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