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바로 밑에 보이는 분류를 선택하는 즉시 게시글 전체중에서 글올리신 이가 지정한 분류가 님이 선택한 분류와 일치하는 글들만이 전시됩니다. 선택한 분류에서 다시 전체글을 보시려면 분류: 전체나 위의 게시판 메뉴를 누르면 전체 글이 다시 펼쳐집니다.
As soon as you select and click one of the categories below, only those articles with the same category assigned by the one who uploaded the article will be displayed. To view the entire posts again press Category: Total or the LWV Board menu choice.

10월 4일 펜스 부통령이 허드슨 연구소에서 한 연설 (거의 중국에 대한 선전포고나 마찬가지의 연설이다)
출처: https://www.hudson.org/events/1610-vice-president-mike-pence-s-remarks-on-the-administration-s-policy-towards-china102018

Vice President Mike Pence's Remarks on the Administration's Policy Towards China October 4 Event
Remarks delivered by President Mike Pence on the administration’s policy towards China at Hudson Institute on October 4, 2018:
 
Thank you, Ken, for that kind introduction. To the Members of the Board of Trustees, to Dr. Michael Pillsbury, to our distinguished guests, and to all of you who, true to your mission, “think about the future in unconventional ways” – it’s an honor to be back at the Hudson Institute.

For more than half a century, this Institute has dedicated itself to “advancing global security, prosperity, and freedom.” And while Hudson’s hometowns have changed over the years, one thing has held constant: You have always advanced that vital truth, that American leadership lights the way.

And today, I bring greetings from a champion of American leadership, at home and abroad – the 45th P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President Donald Trump.

From early in this administration, President Trump has made our relationship with China and President Xi a priority. On April 6th of last year, President Trump welcomed President Xi to Mar-A-Lago. On November 8th of last year, President Trump traveled to Beijing, where China’s leader welcomed him warmly.

Over the course of the past 2 years, our President has forged a strong personal relationship with the president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and they’ve worked closely on issues of common interest, most importantly th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But I come before you today because the American people deserve to know… as we speak, Beijing is employing a whole-of-government approach, using political, economic, and military tools, as well as propaganda, to advance its influence and benefit its interests in the United States.

China is also applying this power in more proactive ways than ever before, to exert influence and interfere in the domestic policy and politics of our country.

Under our administration, we’ve taken decisive action to respond to China with American leadership, applying the principles, and the policies, long advocated in these halls.

 In the “National Security Strategy” that President Trump released last December, he described a new era of “great power competition.” Foreign nations have begun to “reassert their influence regionally and globally,” and they are “contesting [America’s] geopolitical advantages and trying to change the international order in their favor.”

 In this strategy, President Trump made clear that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has adopted a new approach to China. We seek a relationship grounded in fairness, reciprocity, and respect for sovereignty, and we have taken strong and swift action to achieve that goal.

As the President said last year on his visit to China, “we have an opportunity to strengthen the relationship between our two countries and improve the lives of our citizens.” Our vision of the future is built on the best parts of our past, when America and China reached out to one another in a spirit of openness and friendship…

When our young nation went searching in the wake of the Revolutionary War for new markets for our exports, the Chinese people welcomed Americans traders laden with ginseng and fur…

When China suffered through indignities and exploitation during her so-called “Century of Humiliation,” America refused to join in, and advocated the “Open Door” policy, so that we could have freer trade with China, and preserve their sovereignty…

When American missionaries brought the good news to China’s shores, they were moved by the rich culture of an ancient but vibrant people, and not only did they spread faith; they also founded some of China’s first and finest universities…

 When the Second World War arose, we stood together as allies in the fight against imperialism… And in that war’s aftermath, America ensured that China became a Charter member of the United Nations, and a great shaper of the post-war world.

But soon after it took power in 1949, the Chinese Communist Party began to pursue authoritarian expansionism. Only five years after our nations had fought together, we fought each other, on the mountains and in the valleys of the Korean Peninsula. My own father saw combat on those frontlines of freedom.

Not even the brutal Korean War could diminish our mutual desire to restore the ties that for so long bound us together. China’s estrangement from the United States ended in 1972, and soon after, we re-established diplomatic relations, began to open our economies to one another, and American universities began training a new generation of Chinese engineers, business leaders, scholars, and officials.

 After the fall of the Soviet Union, we assumed that a free China was inevitable. Heady with optimism, at the turn of the 21st Century, America agreed to give Beijing open access to our economy, and bring China into the World Trade Organization.

Previous administrations made this choice in the hope that freedom in China would expand in all forms – not just economically, but politically, with a newfound respect for classical liberal principles, private property, religious freedom, and the entire family of human rights… but that hope has gone unfulfilled.

 The dream of freedom remains distant for the Chinese people. And while Beijing still pays lip service to “reform and opening,” Deng Xiaoping’s famous policy now rings hollow.

Over the past 17 years, China’s GDP has grown 9-fold; it has become the second-largest economy in the world. Much of this success was driven by American investment in China. And the Chinese Communist Party has also used an arsenal of policies inconsistent with free and fair trade, including tariffs, quotas, currency manipulation, forced technology transfer, intellectual property theft, and industrial subsidies doled out like candy, to name a few. These policies have built Beijing’s manufacturing base, at the expense of its competitors – especially America.

China’s actions have contributed to a trade deficit with the United States that last year ran to $375 billion – nearly half of our global trade deficit. As President Trump said just this week, “we rebuilt China” over the last 25 years.

 Now, through the “Made in China 2025” plan, the Communist Party has set its sights on controlling 90% of the world’s most advanced industries, including robotics, biotechnology, and artificial intelligence. To win the commanding heights of the 21st Century economy, Beijing has directed its bureaucrats and businesses to obtain American intellectual property – the foundation of our economic leadership – by any means necessary.


 Beijing now requires many American businesses to hand over their trade secrets as the cost of doing business in China. It also coordinates and sponsors the acquisition of American firms to gain ownership of their creations. Worst of all, Chinese security agencies have masterminded the wholesale theft of American technology – including cutting-edge military blueprints.

And using that stolen technology, the Chinese Communist Party is turning plowshares into swords on a massive scale…

China now spends as much on its military as the rest of Asia combined, and Beijing has prioritized capabilities to erode America’s military advantages – on land, at sea, in the air, and in space. China wants nothing less than to push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from the Western Pacific and attempt to prevent us from coming to the aid of our allies.

 Beijing is also using its power like never before. Chinese ships routinely patrol around the Senkaku Islands, which are administered by Japan. And while China’s leader stood in the Rose Garden of the White House in 2015 and said that his country had “no intention to militarize the South China Sea,” today, Beijing has deployed advanced anti-ship and anti-air missiles atop an archipelago of military bases constructed on artificial islands.

China’s aggression was on display this week, when a Chinese naval vessel came within 45 yards of the USS Decatur as it conducted freedom-of-navigation operations in the South China Sea, forcing our ship to quickly maneuver to avoid collision. Despite such reckless harassment, the United States Navy will continue to fly, sail and operate wherever international law allows and our national interests demand. We will not be intimidated; we will not stand down.

America had hoped that economic liberalization would bring China into greater partnership with us and with the world. Instead, China has chosen economic aggression, which has in turn emboldened its growing military.

 Nor, as we hoped, has Beijing moved toward greater freedom for its people. For a time, Beijing inched toward greater liberty and respect for human rights, but in recent years, it has taken a sharp U-turn toward control and oppression.

Today, China has built an unparalleled surveillance state, and it’s growing more expansive and intrusive – often with the help of U.S. technology. The “Great Firewall of China” likewise grows higher, drastically restricting the free flow of information to the Chinese people. And by 2020, China’s rulers aim to implement an Orwellian system premised on controlling virtually every facet of human life – the so-called “social credit score.” In the words of that program’s official blueprint, it will “allow the trustworthy to roam everywhere under heaven, while making it hard for the discredited to take a single step.”

 And when it comes to religious freedom, a new wave of persecution is crashing down on Chinese Christians, Buddhists, and Muslims…

Last month, Beijing shut down one of China’s largest underground churches. Across the country, authorities are tearing down crosses, burning bibles, and imprisoning believers. And Beijing has now reached a deal with the Vatican that gives the avowedly atheist Communist Party a direct role in appointing Catholic bishops. For China’s Christians, these are desperate times.

Beijing is also cracking down on Buddhism. Over the past decade, more than 150 Tibetan Buddhist monks have lit themselves on fire to protest China’s repression of their beliefs and culture. And in Xinjiang, the Communist Party has imprisoned as many as one million Muslim Uyghurs in government camps where they endure around-the-clock brainwashing. Survivors of the camps have described their experiences as a deliberate attempt by Beijing to strangle Uyghur culture and stamp out the Muslim faith.

 But as history attests, a country that oppresses its own people rarely stops there. Beijing also aims to extend its reach across the wider world. As Hudson’s own Dr. Michael Pillsbury has said, “China has opposed the actions and goals of the U.S. government. Indeed, China is building its own relationships with America’s allies and enemies that contradict any peaceful or productive intentions of Beijing.”

 China uses so-called “debt diplomacy” to expand its influence.Today, that country is offering hundreds of billions of dollars in infrastructure loans to governments from Asia to Africa to Europe to even Latin America. Yet the terms of those loans are opaque at best, and the benefits flow overwhelmingly to Beijing.

 Just ask Sri Lanka, which took on massive debt to let Chinese state companies build a port with questionable commercial value. Two years ago, that country could no longer afford its payments – so Beijing pressured Sri Lanka to deliver the new port directly into Chinese hands. It may soon become a forward military base for China’s growing blue-water navy.

Within our own hemisphere, Beijing has extended a lifeline to the corrupt and incompetent Maduro regime in Venezuela, pledging $5 billion in questionable loans that can be repaid with oil. China is also that country’s single largest creditor, saddling the Venezuelan people with more than $50 billion in debt. Beijing is also corrupting some nations’ politics by providing direct support to parties and candidates who promise to accommodate China’s strategic objectives…

And since last year, the Chinese Communist Party has convinced 3 Latin American nations to sever ties with Taipeiand recognize Beijing. These actions threaten the stability of the Taiwan Strait – and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condemns these actions. And while our administration will continue to respect our One China Policy, as reflected in the three joint communiques and the Taiwan Relations Act, America will always believe Taiwan’s embrace of democracy shows a better path for all the Chinese people.

These are only a few of the ways that China has sought to advance its strategic interests across the world, with growing intensity and sophistication. Yet previous administrations all but ignored China’s actions – and in many cases, they abetted them. But those days are over.

Under President Trump’s leadership,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has been defending our interests with renewed American strength…

We’ve been making the strongest military in the history of the world stronger still. Earlier this year, the President signed into law the largest increase in our national defense since the days of Ronald Reagan – $716 billion to extend our military dominance in every domain.

We’re modernizing our nuclear arsenal, we’re fielding and developing new cutting-edge fighters and bombers, we’re building a new generation of aircraft carriers and warships, and we’re investing as never before in our Armed Forces. This includes initiating the process to establish the United States Space Force to ensure our continued dominance in space, and authorizing increased capability in the cyber world to build deterrence against our adversaries.

And at President Trump’s direction, we’re also implementing tariffs on $250 billion in Chinese goods, with the highest tariffs specifically targeting the advanced industries that Beijing is trying to capture and control. And the President has also made clear that we’ll levy even more tariffs, with the possibility of substantially more than doubling that number, unless a fair and reciprocal deal is made.

 Our actions have had a major impact. China’s largest stock exchange fell by 25% in the first 9 months of this year, in large part because our administration has stood up to Beijing’s trade practices.

 As President Trump has made clear, we don’t want China’s markets to suffer. In fact, we want them to thrive. But the United States wants Beijing to pursue trade policies that are free, fair, and reciprocal.

Sadly, China’s rulers have refused to take that path – so far. The American people deserve to know that, in response to the strong stand that President Trump has taken, Beijing is pursuing a comprehensive and coordinated campaign to undermine support for the President, our agenda, and our nation’s most cherished ideals.

 I want to tell you today what we know about China’s actions – some of which we’ve gleaned from intelligence assessments, some of which are publicly available. But all of which is fact.

 As I said before, Beijing is employing a whole-of-government approach to advance its influence and benefit its interests. It’s employing this power in more proactive and coercive ways to interfere in the domestic policies and politics of the United States.

The Chinese Communist Party is rewarding or coercing American businesses, movie studios, universities, think tanks, scholars, journalists, and local, state, and federal officials.

Worst of all, China has initiated an unprecedented effort to influence American public opinion, the 2018 elections, and the environment leading into the 2020 presidential elections…

 To put it bluntly, President Trump’s leadership is working; and China wants a different American President.

 China is meddling in America’s democracy. As President Trump said just last week, we have “found that China has been attempting to interfere in our upcoming 2018 [midterm] election[s].”

Our intelligence community says that “China is targeting U.S. state and local governments and officials to exploit any divisions between federal and local levels on policy. It’s using wedge issues, like trade tariffs, to advance Beijing’s political influence.”

 In June, Beijing circulated a sensitive document, entitled “Propaganda and Censorship Notice,” that laid out its strategy. It states that China must “strike accurately and carefully, splitting apart different domestic groups” in the United States.

To that end, Beijing has mobilized covert actors, front groups, and propaganda outlets to shift Americans’ perception of Chinese policies. As a senior career member of our intelligence community recently told me, what the Russians are doing pales in comparison to what China is doing across this country.

 Senior Chinese officials have also tried to influence business leaders to condemn our trade actions, leveraging their desire to maintain their operations in China. In one recent example, they threatened to deny a business license for a major U.S. corporation if it refused to speak out against our administration’s policies.

And when it comes to influencing the midterms, you need only look at Beijing’s tariffs in response to ours. They specifically targeted industries and states that would play an important role in the 2018 election. By one estimate, more than 80% of U.S. counties targeted by China voted for President Trump in 2016; now China wants to turn these voters against our administration.

And China is also directly appealing to the American voter. Last week, the Chinese government paid to have a multipage supplement inserted into the Des Moines Register – the paper of record in the home state of our Ambassador to China, and a pivotal state in 2018. The supplement, designed to look like news articles, cast our trade policies as reckless and harmful to Iowans.

 Fortunately, Americans aren’t buying it. For example: American farmers are standing with this President and are seeing real results from the strong stands that he’s taken, including this week’s U.S.-Mexico-Canada Agreement, where we’ve substantially opened North American markets to U.S. products – a great win for American farmers and manufacturers.

 But China’s actions aren’t focused solely on influencing our policies and politics. Beijing is also taking steps to exploit its economic leverage, and the allure of China’s large domestic market, to advance its influence over American corporations.

 Beijing now requires American joint ventures that operate in China to establish “party organizations” within their company, giving the Communist Party a voice – and perhaps a veto – in hiring and investment decisions.

 Chinese authorities have also threatened U.S. companies that depict Taiwan as a distinct geographic entity, or that stray from Chinese policy on Tibet. Beijing compelled Delta Airlines to publicly apologize for not calling Taiwan a “province of China” on its website. It also pressured Marriott to fire a U.S. employee who liked a tweet about Tibet.

Beijing routinely demands that Hollywood portray China in a strictly positive light, and it punishes studios and producers that don’t. Beijing’s censors are quick to edit or outlaw movies that criticize China, even in minor ways. “World War Z” had to cut the script’s mention of a virus originating in China. “Red Dawn” was digitally edited to make the villains North Korean, not Chinese.

 Beyond business, the Chinese Communist Party is spending billions of dollars on propaganda outlets in the United States, as well as other countries.

China Radio International now broadcasts Beijing-friendly programming on over 30 U.S. outlets, many in major American cities. The China Global Television Network reaches more than 75 million Americans – and it gets its marching orders directly from its Communist Party masters. As China’s top leader put it during a visit to the network’s headquarters, “The media run by the Party and the government are propaganda fronts and must have the Party as their surname.”

That’s why, last month, the Department of Justice ordered that network to register as a foreign agent.

 The Communist Party has also threatened and detained the Chinese family members of American journalists who pry too deep. And it has blocked the websites of U.S. media organizations and made it harder for our journalists to get visas. This happened after the New York Times published investigative reports about the wealth of some of China’s leaders.

 But the media isn’t the only place where the Chinese Communist Party seeks to foster a culture of censorship. The same is true of academia.

 Look no further than the Chinese Students and Scholars Associations, of which there are more than 150 branches across American campuses. These groups help organize social events for some of the more than 430,000 Chinese nationals studying in the United States; they also alert Chinese consulates and embassies when Chinese students, and American schools, stray from the Communist Party line.

 At the University of Maryland, a Chinese student recently spoke at her graduation ceremony of what she called the “fresh air of free speech” in America. The Communist Party’s official newspaper swiftly chastised her, she became the victim of a firestorm of criticism on China’s tightly-controlled social media,and her family back home was harassed. As for the university itself, its exchange program with China – one of the nation’s most extensive – suddenly turned from a flood to a trickle.

 China exerts academic pressure in other ways, too. Beijing provides generous funding to universities, think tanks, and scholars, with the understanding that they will avoid ideas that the Communist Party finds dangerous or offensive. China experts in particular know that their visas will be delayed or denied if their research contradicts Beijing’s talking points.

 And even scholars and groups who avoid Chinese funding are targeted by that country, as the Hudson Institute found out firsthand. After you offered to host a speaker Beijing didn’t like, your website suffered a major cyber-attack, originating from Shanghai. You know better than most that the Chinese Communist Party is trying to undermine academic freedom and the freedom of speech in America today.

These and other actions, taken as a whole, constitute an intensifying effort to shift American public opinion and public policy away from the America First leadership of President Donald Trump. But our message to China’s rulers is this: This President will not back down – and the American people will not be swayed. We will continue to stand strong for our security and our economy, even as we hope for improved relations with Beijing.

 Our administration will continue to act decisively to protect American interests, American jobs, and American security.

 As we rebuild our military, we will continue to assert American interests across the Indo-Pacific.

 As we respond to China’s trade practices, we will continue to demand an economic relationship with China that is free and fair and reciprocal, demanding that Beijing break down its trade barriers, fulfill its trade obligations, and fully open its economy, just as we have opened ours.

We will continue to take action until Beijing ends the theft of American intellectual property, and stops the predatory practice of forced technology transfer…

And to advance our vision of a free and open Indo-Pacific, we’re building new and stronger bonds with nations that share our values, across the region – from India to Samoa. Our relationships will flow from a spirit of respect, built on partnership, not domination.

We’re forging new trade deals, on a bilateral basis, just as last week, President Trump signed an improved trade deal with South Korea, and we will soon begin negotiating a historic bilateral free-trade deal with Japan.

And we’re streamlining international development and finance programs, giving foreign nations a just and transparent alternative to China’s debt-trap diplomacy. To that end, President Trump will sign theBUILD Act into law in the days ahead.

And next month, it will be my privilege to represent the United States in Singapore and Papua New Guinea, at ASEAN and APEC. There, we will unveil new measures and programs to support a free and open Indo-Pacific – and on behalf of the President, I will deliver the message that America’s commitment to the Indo-Pacific has never been stronger.

To protect our interests here at home, we’ve strengthened CFIUS – the Committee on Foreign Investment in the United States – heightening our scrutiny of Chinese investment in America, to protect our national security from Beijing’s predatory actions.

 And when it comes to Beijing’s malign influence and interference in American politics and policy, we will continue to expose it, no matter the form it takes. And we will work with leaders at every level of society to defend our national interests and most cherished ideals. The American people will play the decisive role – and in fact, they already are…

As we gather here, a new consensus is rising across America…

More business leaders are thinking beyond the next quarter, and thinking twice before diving into the Chinese market if it means turning over their intellectual property or abetting Beijing’s oppression. But more must follow suit. For example, Google should immediately end development of the “Dragonfly” app that will strengthen Communist Party censorship and compromise the privacy of Chinese customers… More journalists are reporting the truth without fear or favor, and digging deep to find where China is interfering in our society, and why – and we hope that more American, and global, news organizations will join in this effort.

More scholars are speaking out forcefully and defending academic freedom, and more universities and think tanks are mustering the courage to turn away Beijing’s easy money, recognizing that every dollar comes with a corresponding demand. We’re confident that more will join their ranks.

And across the nation, the American people are growing in vigilance, with a newfound appreciation for our administration’s actions to re-set America’s economic and strategic relationship with China, to finally put America First.

 And under President Trump’s leadership, America will stay the course. China should know that the American people and their elected representatives in both parties are resolved.

As our National Security Strategy states: “Competition does not always mean hostility.” As President Trump has made clear, we want a constructive relationship with Beijing, where our prosperity and security grow together, not apart. While Beijing has been moving further away from this vision, China’s rulers can still change course, and return to the spirit of “reform and opening” and greater freedom. The American people want nothing more; the Chinese people deserve nothing less.

 The great Chinese story-teller Lu Xun often lamented that his country “has either looked down at foreigners as brutes, or up to them as saints, but never as equals.” Today, America is reaching out our hand to China; we hope that Beijing will soon reach back – with deeds, not words, and with renewed respect for America. But we will not relent until our relationship with China is grounded in fairness, reciprocity, and respect for sovereignty.

There is an ancient Chinese proverb that tells us that “men see only the present, but heaven sees the future.” As we go forward, let us pursue a future of peace and prosperity with resolve and faith… Faith in President Trump’s leadership, and the relationship that he has forged with China’s president…

 Faith in the enduring friendship between the American people and the Chinese people…

 Faith that heaven sees the future – and by God’s grace, America and China will meet that future together.

Thank you. God bless you. And God bless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10 월 4 일에 중국 정부 정책에 대해 한 비판.

2018 년 10 월 4 일 허드슨 연구소에서 중국을 향한 미 행정부의 정책에 대해  말한 마이크 펜스
의 연설

 

켄씨, 그리 친절한 소개를 해주시니  감사합니다.  이사회 회원들이며, 마이클 필스베리님이며, 저명한 손님들과 "틀에 박히지 않은 방식으로 미래에 대해 생각해 보려는" 사명에 참으로 충실하려는 여러분들, 이렇게 허드슨 연구소를 다시 찾아뵙게 된 것을 영광으로 여깁니다.


반세기가 넘도록 이 연구소는 "전 세계의 안보, 번영 및 자유 발전"에 헌신 해 왔습니다. 허드슨님의 고향은 수년 동안 변화되어 왔지만, 한 가지가  변함이 없었으니 : 여러분들은 항상 그 중요한 진리. 즉 미국의 지도력은 앞길을 밝히고 있다."는 것을 지켜왔습니다.


그리고 오늘 저는 국내에서 뿐 아니라 국제적으로 미국의 지도력의 챔피언 되시는  45 대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인사를 전해 드립니다.

10월 4일 펜스 부통령이 한 허드슨 연설 번역의 PPT 본문입니다.

미국의 선전포고:
펜스 연설을 중심으로


1. 트럼프 대통령은 처음부터 중국 및 시진핑과의 관계를 1)우선 순위로 설정했습니다. 2017년 4월 6일 트럼프 대통령은 시진핑을 2)마랄라고(Mar-a-Lago)로 초청했으며 2017년 11월 8일에는 3)베이징을 방문해서 시진핑과 회담했습니다.

지난 약 2년 동안 트럼프 대통령은 시진핑과 매우 4)강력한 친분을 쌓아 왔으며 트럼프, 시진핑 두 사람은 공동의 이익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왔습니다. 그 중 가장 중요한 것은 5)한반도 비핵화입니다.

그러나 오늘 저는 국민들께 진실을 밝히고자 합니다. 국민들은 진실을 알 권리가 있습니다.

2. 중국은 정치, 경제, 군사, 선전 등 모든 영역에 걸친 중국 정부 전체의힘을 사용하여 중국의 7) 영향력을 확대하고 미국에 대해 가지고 있는 중국의 이익을 강화하려 시도해 왔습니다. 중국은 정치, 경제, 군사, 미디어가 독자적인 나라가 아닙니다. 이 모두를 뭉둥그린 힘을 사용하여 미국의 국내 정책과 정치에 영향을 미치고 개입하려 어느 때보다 더 공격적으로 시도해왔습니다.

트럼프 행정부가 이끄는 미국은, 중국의 이같은 공격적 행태에 대해 미국 고유의 원칙과 지향하는 길을 따라 단호하게 대응해 왔습니다.


3. 작년 12월 트럼프 대통령이 발표한 국가안보전략(national security strategy)은, ‘거대한 힘의 경쟁'이 일어나는 시대로 접어들었음을 밝혔습니다. 외국이 역내 혹은 글로벌 차원에서 자신들의 영향력을 확대하고, 국제질서를 자신들의 입맛에 맞도록 바꾸기 위해 미국이 구축해 놓은 지정학적 핵심 포인트들을 탐내고 있는 시대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국가안보전략을 통해서, 중국에 대해 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 방식으로 대할 것임을 천명했습니다.

4. 우리는 중국에 대해 공정하고 상호적이며 서로 주권을 존중하는 방식의 관계를 추구합니다. 이를 위해 우리는 강력하고 신속한 조치들을 취해 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작년에 중국을 방문했을 때 미중 두 나라 사이의 관계를 개선하고 두 나라 국민의 삶을 개선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고 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미중 두 나라 사이의 관계를 어떻게 발전시킬 것인가에 관한 우리의 비전은, 미중 두 나라 사이의 역사에서 가장 훌륭했던 부분들이 이미 증명하고 있습니다.


5. 역사는, 미중 두 나라가 개방성과 우정을 가지고 서로에게 손을 벋을 때에만 두 나라 사이의 관계가 발전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고 있습니다.

2백 40년 전 미국 독립전쟁 시기에 이미, 미국 상인들은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기 위해 모피와 캐나다 동부 및 미국 북동부에서 나오는 아메리카 산삼을 들고 중국을 방문했을 때, 중국인들은 미국 상인들을 따듯하게 맞아 주었습니다.

6. 그러나 1949년 공산화 이후 중국 공산당은 독재체제 팽창을 시작했습니다. 제2차 세계대전때 미국인과 중국인이 한편이 되어 싸운 지 불과 5년 밖에 안 흘렀지만, 1950년 말부터 미국인과 중국인은 한반도의 산과 계곡에서 서로 총을 쏘기 시작했습니다.
 저의 선친께서는 이 참혹한 싸움을 직접 목도하신 분입니다.

그러나 이같은 참혹한 전쟁조차 미국인과 중국인 사이의 관계를 회복하고자 하는 열망을 가로막지 못 했습니다.

7. 드디어 1972년에 중국은 미국에 대해 척을 지던 정책을 끝냈고 얼마 지나지 않아 두 나라 사이엔 외교관계가 정상화됐으며 두 나라는 서로 시장을 개방했으며 미국 대학은 중국의 엔지니어, 경영자, 학자, 관료들을 교육시키기 시작했습니다.

1991년 소련 붕괴 이후 미국인들은 중국도 결국 자유화되겠거니, 생각했습니다. 21세기가 시작된다는 낙관에 취해서 미국인들은 중국에게 미국 시장을 개방했으며 중국을 WTO에 가입시켰습니다.

8. 아직도 중국인에게 자유는 요원한 꿈일 뿐입니다. 중국 정부는 ‘개혁과 개방'을 떠들지만, 등소평의 개혁개방 구호는 이제 속 빈 강정일 뿐입니다.

지난 17년 동안 중국의 GDP는 9백% 성장했습니다. 이제 중국은 세계2위의 경제대국이 됐습니다. 이같은 성장의 요인 중의 하나는 중국에 대한 미국의 투자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중국 공산당은 관세, 쿼타, 환율조작, 기술이전 강요, 지적재산권 절도, 외국자본투자 유치를 위한 산업 보조금 지급 등 온갖 수단을 사용해서 자유무역과 공정무역을 해치고 있습니다.


9.중국 공산당의 이러한 정책은 경쟁 국가를 먹잇감으로 삼아 중국의 제조업 기반을 성장시킵니다. 그 대표적 먹잇감이 바로 미국입니다.

중국의 이같은 행태는 미국에 대해 연 3,750억달러의 무역 흑자를 결과했습니다. 이는 미국 전체 무역 적자의 절반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주에 “지난 25년 동안 우리 미국이 중국을 지금 중국으로 만들어줬다"라고 말했습니다.

10. 그 대가가 지금 상황입니다.
중국제조 2025에서, 중국 공산당은 로보틱스, 생명공학, 인공지능 등 세계첨단 산업에 관한 90%를 장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21세기 세계경제의 사령탑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중국은 모든 국가공무원과 기업체에게, 미국의 지적재산관을 획들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우리 미국 경제의 주춧돌이 미국의 지적 재산권을 모든 수단을 동원해서 획득하라고 지시했습니다.


11. 중국 정부는 미국 기업들더러, 중국에서 사업하려면 기업 비밀을 내 놓으라고 윽박지르고 있습니다. 또한 중국 정부는 혁신적 미국 기업에 대한 인수 합병을 주도면밀 일사분란하게 시도하고 있습니다.
또한 중국 스파이들은 첨단 방위산업 테크놀로지를 비롯한 미국 테크놀로지 전체에 대한 도둑질을 시도하고 있습니다. 중국 정부는 이같이 획득한 테크놀로지를 이용해서 전쟁 무기를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그들로 하여금 반드시 실패하도록 만들고야 말 것입니다.

12. 지금 중국은, 다른 아시아 국가들의 방위비를 몽땅 합친 것만큼 되는 국방비를 쓰고 있습니다. 중국은 육상, 해상, 공중, 우주에 있어서 미국이 확보하고 있는 군사 우위를 허물어뜨릴 수 있는 군사 능력을 가질 것을 최우선 과제로 설정하고 있습니다.
 중국은 동아시아 지역 태평양 권에서 미국을 밀어내고, 이 지역 미국 동맹국에 대해 미국이 지원할 수 없도록 만들려고 시도하고 있습니다.


13. 요즘 중국의 군사 행동은 예전과 완전히 다릅니다. 중국 군함들은 노상, 일본이 다스리고 있는 센가쿠 열도 인근을 맴돕니다. 2015년 시진핑이 백악관 정원에 서서 “중국은 군국주의의 길을 결코 가지 않을 것"이라고 했지만 이는 말 뿐입니다. 남사군도에 시멘트로 인공섬을 만든 다음 대함 미사일과 대공 미사일들을 배치해 놓았습니다.

14. 이 번 주에 남사군도에서 중국 해군 함정이 미국 구축함 코앞 45미터까지 기동해서 우리 구축함이 긴급 후진했던 사건은, 중국의 침략성을 고스란히 보여 줍니다. 이같은 막가파 행태에도 불궇고 미 해군의 함정과 비행기는, 국제법과 미국 국익의 필요에 따라 어느 곳이든 비행하고 항해하고 작전할 것입니다. 우리는 겁 먹지 않을 것이며 무릎꿇지 않을 것입니다.

미국은, 중국에서 경제 자유화가 진행되면 중국과 미국 사이의 파트너십, 중국과 세계 사이의 파트너십이 더욱 강화될 것이라 믿었더랬습니다. 그러나 중국은 경제 침략을 선택했습니다.

15. 경제침략에 더하여 이제 군사력이 커짐에 따라, 군사 행태 역시 점점 더 겁대가리 없는 양상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중국 국민들 역시 자유가 위축되어 가고 있습니다. 한때 중국 정부는 자유와 인권을 확대하는 방향을 취한 적 있습니다. 그러나 시진핑 체제 이후 중국은 국민들에 대한 통제와 억압을 확대하는 방향으로 급선회했습니다.

16. 최근 들어 중국은, 종종 미국의 테크놀로지를 사용해서, 국민을 보다 광범위하고 보다 깊숙하게 감시 통제하는 국가 시스템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중국 정부는 중국 국민들에게 정보가 자유롭게 흘러 들어갈 수 있는 길을 점점 더 엄격하고 철저하게 막고 있습니다. 그들은 이를 ‘만리장성'에 빗대어 ‘만리방화벽’이라 부릅니다.

17. 중국 지배자들은 2020년까지 조지 오웰이 소설 1984, 동물농장에서 그린 통제국가를 만들계획입니다. 이른바 ‘사회신용평가'라는 제도를 시행해서 인간 삶의 모든 측면을 통제하겠다는 것입니다. 중국 지배자들의 말을 빌면, 사회신용평가 점수가 높은 사람은 하늘 아래 어느곳이든 자유롭게 다닐 수 있는 반면, 점수가 낮은 사람은 단 한발자욱도 움직이지 못 하게하겠다는 것입니다.

종교 자유 역시 심각하게 억압받기 시작했습니다. 크리스찬, 불교인, 무슬림 모두 억압받고 있습니다.

18. 지난 주에 중국 최대의 지하교회가 폐쇄당했습니다. 중국 전역에서 십자가를 파괴하고 성경을 불태우고 크리스챤을 감옥에 처넣는 일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또한 중국은 최근 교황과, 주교 임명에 관해 중국 공산당의 동의를 받는다는 합의를 이끌어냈습니다. 말끝마다 무신론자라고 주장하는 중국 공산주의자가, 가톨릭 주교를 임명하는 꼴이 되고 말았습니다. 중국 기독교인들은 지금 절망적 상황에 빠져 있습니다.

19. 중국은 불교 역시 탄압하고 있습니다. 지난 10년 동안 150명 이상의 티벳 승려들이 티벳의 신앙과 문화에 대한 탄압에 저항해서 분신 자살 했습니다. 중국 공산당은 신강에서 백만명의 무슬림 위그르 사람들을 수용소에 가두었습니다. 수용소에서는 위그르 사람들의 문화와 신앙을 없애기 위한 정교한 세뇌 작업이 하루 종일 계속됩니다.

20. 그러나 역사가 증언해 줍니다. 자신의 국민을 억압하는 국가는 더 이상 발전할 수 없습니다. 중국은 세계 곳곳에도 손을 뻗치고 있습니다. 마이클 필즈버리 박사가 말했습니다. “중국은 미국의 행동과 목표를 방해하고 있다. 중국은 미국의 동맹들, 미국의 적들과 중국 스타일의 관계를 개발하고 있다. 중국의 의도는, 아무리 살펴 보아도 평화스럽다든지 혹은 생산적이라고 볼 수 없다.”라고 필즈버리 박사가 밝힌 바 있습니다.

21. 중국은 영향권을 확대하기 위해, 부패한 후진국에 차관을 제공하여 부실화된 다음 채권을 이용해서 전략 요충지를 장악하는 방식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채권 외교'입니다.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심지어 라틴 아메리카에 걸쳐 수천억달러의 인프라 건설 차관을 제공해 왔습니다. 그러나 이 차관을 갚지 못 할 경우에 관한 조건은 애매하기 짝이 없습니다. 차관 상환에 실패하면 중국에 코가 꿰이는 방식입니다.

22. 스리랑카를 보십시오. 사업성이 없는 항구 개발을 위한답시고 중국으로부터 막대한 차관 빚을 얻었습니다. 중국 회사들이 가서 항구를 지었습니다. 2년 전, 차관 상환이 불가능하게 되자 중국은 항구를 넘겨받았습니다. 이제 이 항구는 중국의 전진 해군 기지로 뒤바뀔 참입니다.

23. 중국은 이제 아메리카 대륙에도 손을 뻗치고 있습니다. 베네주엘라의 마두로 정권에게 인공호흡장치를 달아 주었습니다. 앞으로 석유로 받기로 하고 50억달러 차관을 제공하겠다고 합니다. 이미 중국은 베네주엘라에 대해 500억달러의 채권을 가지고 있는 최대 채권국입니다. 게다가 중국은 베네주엘라의 정당과 정치인 중 중국의 전략에 순종하는 편에게 직접적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24. 지난해 만해도 중국 공산당은 라틴 아메리카의 세 나라에 압력을 넣어 타이완관의 관계를 끊고 중국만을 인정하도록 만들었습니다. 이같은 행위는 대만해협의 안보를 깊게 위협합니다. 우리는 이같은 행위를 규탄합니다. 미국은 ‘하나의 중국‘ 정책을 앞으로도 지속하겠지만, 타이완의 민주주의가 모든 중국인이 밟아 나갈 경로를 잘 보여주고 있다고 믿습니다.

25. 이제까지 말씀드린 것은 중국이 세계 곳곳에서 어떤 방식으로 전략적 이익을 추구하고 있는지 보여드린 스케치였을 뿐입니다. 중국의 수단이 날이 갈수록 맹렬해지고 지능화되고 있음을 보여드린 스케치였을 뿐입니다. 그럼에도 트럼프 이전의 행정부들은 중국의 행위에 대해 눈감았을 뿐입니다. 심지어 중국의 행위를 부추겨 주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이게 그런 시절은 끝났습니다.

26.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의 힘을 더욱 더 강력하게 만들어 미국의 이익을 지킬 것입니다. 이미 인류 역사에서 가장 강력한 미국의 군사력을 더욱 더 강력하게 만들 것입니다. 국방비는 레이건 대통령 시절 이래 최대폭으로 증가되어 이제 연예산 7,160억달러에 이릅니다.

우리는 핵무기를 첨단화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첨단 전투기와 폭격기를 개발 혹은 배치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차세대 항공모함과 전함을 만들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 어느때보다 더 많이 군사력에 투자하고 있습니다.


27. 여기에는 우주에서 미국이 확보하고 있는 지배력을 더욱 더 강화하는 것도 포함돼 있습니다. 또한 적국의 사이버 공격에 대한 대응력 역시 신장시키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지식에 따라 중국산 제품 2천5백억달러 어치에 대한 관세를 부과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중국이 가로채서 장악하고자 하는 첨단 산업 분야에 대해서는 관세가 더 높습니다. 우리는 앞으로 관세를 더 부과할 것입니다. 공정하고 상호적인 타결방안이 나오지 않는 한, 중국산 제품 모두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게 될 것입니다.


28. 미국의 이같은 조치는 큰 효과를 거두어 왔습니다. 중국의 주가 지수는 올해들어 9월까지 25% 하락했습니다. 그 원인은 주로 미국이 중국의 무역관행에 대해 저항했기 때문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밝혔듯, 우리는 중국 경제가 고통받기 원하지 않습니다. 실은 중국 경제가 번영하기 원합니다. 그러나 중국이 자유롭고, 공정하며, 상호적인 무역 정책을 취할 것을 미국은 원합니다. 우리는 앞으로도 당당히 이를 요구할 것입니다.
슬프게도 중국 지도자들은 아직까지 우리가 원하는 경로를 취할 것을 거부하고 있습니다.


29. 트럼프 대통령이 취하고 있는 강력한 입장에 대해 중국 정부는, 대통령에 대한, 우리 정책 아젠다에 대한, 우리 미국의 가장 소중한 가치에 대한 지지를 깎아내리려는 전면적이고 주도면밀한 ‘미국내 공작'으로 맞서고 있을 뿐입니다.


오늘 저는 중국이 우리 미국 땅 안에서 무슨 짓을 저지르고 있는지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제가 드릴 말씀의 일부는 정보기관에서 알아낸 것이며, 다른 일부는 누구나 접근할 수 있는 정보쏘스로부터 정리한 것입니다. 어느 경우든, 제가 드릴 말씀은 전부 사실입니다.

30. 중국은 정부가 경제, 정치, 군사, 외교, 선전 등 모든 수단을 동원할 수 있는 체제입니다. 중국은 미국의 국내 정치 및 미국 정책에 개입하기 위해 이같은 다방면의 수단을 몽땅 동원하는 ‘정부-총동원‘ 방식을 취합니다.


중국 공산당은 미국의 기업, 영화제작사, 대학, 씽크탱크, 학자, 언론인, 지방정부, 주정부, 연방정부 공무원에게 보답하거나 회유하는 방식으로 작업합니다.

31. 게다가 중국은 올해 중간 선거및 내후년 대선에 개입하는 여론 작업에 전례없는 노력을 기울이기 시작했습니다. 짧게 말해서, 트럼프 대통령의 정책이 먹혀 들어 가고 있기 때문에, 중국은 트럼프 아닌 다른 사람이 대통령이 되기를 원하는 것입니다.


확실합니다. 중국은 미국의 민주적 정치과정에 개입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주에 밝혔듯 중국이 이번 중간 선거에 개입하려고 시도하고 있다는 것을 밝혀냈습니다.

32. 중국이 미국의 중간선거에 영향을 미치고자 시도한다는 것은, 중국이 부과한 대응 관세만 보아도 알 수 있습니다. 중국의 보복관세는 2018 선거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지역의 산업을 겨냥하고 있습니다. 추정에 의하면 중국 보복관세의 80%가, 2016년에 트럼프를 지지했던 지역을 겨냥하고 있습니다. 이 지역의 유권자들을 반트럼프로 바꾸려 시도하는 것입니다.


또한 중국은 미국 유권자에 직접적 영향을 끼치려 시도했습니다. 지난 주에 주중 미국대사의 고향이자, 이번 중간선거 및 2020 대선에서 결정적 역할을 하는 아이오와 주의 최대 발행 신문인, 디모네 레지스터 신문에 중국은 간지 광고를 했습니다.

33. 마치 신문의 일부인 듯 보이는 이 간지는 트럼프 행정부의 무역정책이 아이오와 주민들에게 막가파식 손해를 끼치는 것이라 비난하고 있습니다.


다행히 미국 시민들은 이같은 허접한 홍보전에 말려들지 않습니다. 미국 농민들은 트럼프대통령을 지지하며 트럼프 행정부가 취한 강력한 입장이 어떠한 결과를 거두어들이고 있는지 보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이번 주에 미국-멕시코-캐나다 무역협정은 미국 제품에 대한 시장을 크게 확대했습니다. 미국-멕시코-캐나다 협정은 미국 농민 및 제조업체의 대승리입니다.

34. 중국은 우리의 정치와 정책만 비틀려고 하는 것이 아닙니다. 중국은 경제력 및 중국 시장을 이용해서 미국의 사업체들 전반에 영향을 끼치고자 시도합니다. 중국은 중국내 합작 벤처 회사에 대해, 사내에 ‘당세포'를 만들것을 의무화했습니다. 회사의 사내 공산당 세포 조직이 회사 경영에 대해 발언권 내지 거부권을 가지도록 만드는 것입니다.


중국은 또한 타이완을 중국과 구분된 준(준)국가로 취급하든가 혹은 중국의 티벳 정책과 다른 모습으로 티벳을 취급하는 미국회사들을 압박합니다.

35. 들어 중국은 델타 항공에 대해, 기업 홈페이지에서 타이완을 ‘중국의 성 중 하나'라고 표기하도록 협박했다. 또한 중국은 티벳에 대해 트위터를 날린 미국계 시민 근로자를 해고하라고 메리어트 호텔을 협박했다.
또한 중국은 헐리우드 영화사들에게 중국을 ‘밝은 모습'으로 묘사하라고 압력을 넣어 왔다. 이를 거부하는 스튜디오와 제작자들에게 보복을 가해 왔다.

36. 중국검열은 매우 신속하며 조금이라도 중국에 대해 비판적인 내용을 담으면 곧바로 상영을 금지시킨다. 예를 들어 ‘세계대전 Z’ 영화에 대해 중국은, 영화 스토리에서 악성 컴퓨터 바이러스가 중국에서 만들어졌다는 부분을 문제삼았다. 영화제작자들은 이 부분을 잘라냈다. ‘붉은 새벽‘ 영화에선 원래 중국인 악당인데, 북한 악당으로 바뀌었다.

36. 중국검열은 매우 신속하며 조금이라도 중국에 대해 비판적인 내용을 담으면 곧바로 상영을 금지시킨다. 예를 들어 ‘세계대전 Z’ 영화에 대해 중국은, 영화 스토리에서 악성 컴퓨터 바이러스가 중국에서 만들어졌다는 부분을 문제삼았다. 영화제작자들은 이 부분을 잘라냈다. ‘붉은 새벽‘ 영화에선 원래 중국인 악당인데, 북한 악당으로 바뀌었다.

38. 이 까닭에 미 법무성은 지난 9월에, 카이나 글로벌 텔레비전 네트워크에 대해 ‘외국 국가 이익 대행자'로서 등록하도록 명령했다.


중국 공산당은 중국계 미국 언론인의 중국 내 가족을 구금하고 협박한 적도 있다. 미국 언론인이 너무 깊게 파헤쳐 들어갔기 때문이었다. 또한 중국 공산당은 미국 언론사의 웹사이트를 중국 안에서 접근하지 못 하도록 차단해 왔다. 또한 중국 공산당은 미국 언론인들의 중국 비자 취득을 점점 더 어렵게 만들어 왔다. 특히 NYT가 중국 지배층의 숨겨진 부를 다루는 기사를 게재한 다음부터 더욱 더 그렇다.

39. 중국 공산당은 미국의 미디어에 대해서만 검열하고 압박하는 것이 아니다. 미국 대학에 대해서도 마찬가지다. 미국 전역에 150개 지부를 가지고 있는 ‘중화 학생*학자 연합'만 봐도 알 수 있다. 이 단체는 미국에서 공부하고 있는 43만명의 중국인에 관한 각종 행사를 주관한다. 이 단체는 중국 유학생, 미국 학교 등이 중국공산당 노선에 벗어나는 행위를 하면 즉각 중국 영사관 및 대사관에 신고한다.


예를 들어, 메릴랜드 대학 졸업식에서 한 중국 유학생이 미국의 ‘발언의 자유'에 대해 이야기했다. 중국공산당 신문은 곧 이 유학생을 비판했다.

40. 중국이 컨트롤 하는 중국 SNS 에서 이 유학생은 떡실신 되도록 비판당했다. 또한 중국에서 살고 있는 이 학생의 가족은 괴롭힘 당했다. 또한 메릴랜드 대학의, 미국 내 최대규모를 자랑하던 ‘중국과의 대학생 교류 프로그램'은 거의 제로 수준으로 찌그러들었다.


중국은 미국 대학에 대해 좀더 교묘한 수단을 사용하기도 한다. 중국공산당이 위험하다 혹은 기분나쁘다고 생각할 수 있는 소리를 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대학, 씽크탱크, 학자에게 막대한 연구자금을 지원하는 수법이다.


41. 중국으로부터 연구비를 지원받을 생각이 없는 학자들이라고 중국 압력으로부터 자유스러운 것은 아니다. 예를 들어 허드슨 연구소가 중국이 싫어하는 학자를 초빙하기로 하자 허드슨 연구소의 웹사이트가 해킹 공격을 받았다. 해킹은 샹하이에서 이루어졌다. 중국 공산당은 미국 대학의 학문의 자유와 미국 캠퍼스의 ‘말할 자유'를 허물어뜨리려 시도하고 있다.


중국의 이같은 일련의 행태를 종합해 보면 미국의 여론 및 정책을 트럼프 대통령의 ‘아메리카 퍼스트‘ 노선으로부터 이탈시키려는 시도를, 중국이 계속 강화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42. 그러나 중국 지배자들에 대한 우리의 메시지는 명확하다. “이번 대통령은 결코 물러서지 않아! 미국인들은 결코 휘둘리지 않아! 미국인들은 자신의 안보와 경제를 위해 당당히 맞설거야! 아, 물론 너희와의 관계가 좋아지기를 여전히 바라지만!”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의 이익, 미국의 고용시장, 미국의 안보를 위해 단호하게 행동할 것이다.

43. 우리는 군사력을 증강시켜 인도-태평양 지역에서의 미국의 이익을 지속적으로 지켜나갈 것이다.


우리는 중국의 무역관행에 대해 대응함으로써, 중국에게 자유롭고 공정하고 상호적인 경제관계를 요구할 것이다. 우리는 중국에게, 무역장벽을 허물고, 의무를 지키고, 경제를 완전개방할 것을 요구할 것이다. 우리가 그들에게 그렇게 해 주었지 않은가!


미국의 지적 재산관에 대한 도둑질이 완전히 뿌리뽑힐 때까지 우리는 중국에 대해 조치를 취할 것이다. 첨단 기술의 이전을 윽박지르는 중국의 포식자적 행태가 멈출때까지 우리는 중국에 맞설 것이다. 우리는 미국 기업의 재산권을 지킬 것이다.

44. 인도-태평양 지역 전체를 자유로운 개방 질서로 만든다는 우리의 비전을 실현시키기 위해, 우리는, 인도에서 사모아에 이르기까지, 우리와 가치관을 공유하는 국가들과의 동맹관계를 더욱 더 발전시킬 것이다. 동맹국가와 미국 사이의 관계는, 상호 존중의 정신에 바탕한다. 지배-피지배 관계에 바탕하는 것이 아니다.


또한 우리는 지난 주 한미 FTA 개정과 같이, 양자 무역 협정을 새로 가다듬을 것이다. 우리는 조만간 일본과도 자유무역 협정을 맺게 될 것이다.

45. 또한 개도국 개발 지원 체제가 정비됐음을 기쁜 마음으로 말씀드리고 싶다. 우리는 개도국에게 투명하며 공정한 개발자금을 지원할 것이다. 이는 중국의 ‘채권 외교'와는 완전히 다르다. 이번주에 트럼프 대통령은 개도국 자금지원을 위한 법률에 서명할 것이다.


다음 달에 나는 미국을 대표해서 APEC 및 ASEAN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싱가포르 및 파푸아 뉴기니아로 간다. 거기서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 지역에 관한 새로운 조치와 프로그램이 발표된다.

46. 그것에서 나는 트럼프 대통령을 대신해서, 인도-태평양 지역에 대한 미국의 헌신은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하다는 메시지를 전하게 된다.


한편 국내에 관해 우리는 ‘미국에 대한 외국인 투자 관리 위원회'를 강화했다. 이 위원회는 우리의 국가 안보를 위해 미국 기업에 대한 중국의 투자를 면밀하게 감시하게 된다. 이를 통해 중국의 포식자적 경제행태를 가로막고자 한다.

47. 미국에 대한 중국의 손길을 우리는 계속 폭로할 것이다. 우리는 사회 각계각층 지도자들과 협력해서 우리의 국가 이익과 우리의 가치관을 지켜나갈 것이다. 이때 보통 미국 사람들이 결정적 역할을 하게 된다. 아, 보통 우리 미국사람들은 이미 이같은 역할을 하기 시작했다!

48. 오늘 이자리에 계신 사람들처럼, 미국 전역에 걸쳐 새로운 컨센서스가 만들어져 가고 있다. 점점 더 많은 기업가들이 눈앞의 이익을 넘어서 생각하기 시작했다. 중국진출 대가가 지적 소유권을 도둑질 당하고 중국의 억압을 부추기는 것 아닌가, 두번 생각하게 됐다. 그러나 아직 부족하다. 예를 들어 구글은 ‘드라곤플라이‘ 개발 작업을 당장 중단해야 한다. 드라곤플라이는 중국 공산당의 검열을 강화하고 중국 고객의 프라이버시를 침해한다.

49. 또한 점점 더 많은 언론인들이 중국을 두려워하지 않고, 또한 중국의 보상에 넘어가지 않고, 중국이 미국 사회에 개입하는 상황에 대해 점점 더 깊게 다루기 시작했다. 앞으로도 미국의 언론 및 세계의 언론이 이같은 상황을 더 깊게 다루어주어야 한다.


또한 점점 더 많은 학자들이 학문의 자유에 대해 강하게 이야기하기 시작했고 점점 더 많은 대학과 씽크탱크들이 중국이 제공하는 보상을 뿌리치기 시작했다. 이같은 학자, 대학, 씽크탱크가 더욱 더 많아질 것이라 기대된다.

50. 이렇듯 미국 전체에 걸쳐 중국의 행태를 주의깊게 바라보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이에 따라, 중국과의 경제적 전략적 차원 관계를 재정립하고자 하는 트럼프 행정부의 행동과 대통령의 노선에 대한 사람들의 이해와 지지도 점점 강화되고 있다. ‘아메리카 퍼스트'를 천명하는 대통령의 등뒤에, 수많은 미국인들이 든든히 버티고 있다.

51. 트럼프 대통령은 이 노선을 계속 유지한다. 중국은 미국인 전체와 미국 선출직 공무원들이, 공화, 민주를 떠나, 단단히 마음먹었다는 점을 알아야 한다. 


우리의 국가안보전략 보고서엔 이렇게 쓰여 있다. “경쟁 관계라고 해서 반드시 적대관계인 것은 아니다.” 경쟁관계가 적대관계로 될 필요는 전혀 없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과 중국의 안보와 번영이 동시에 강화될 수 있는, 건설적 미중관계를 원한다는 점을 분명히 밝혔다.

52. 최근 중국은 이같은 건설적 경로로부터 점점 더 벗어나는 방향으로 움직여 왔지만, 중국 지배자들에겐 아직 되돌이킬 기회가 있다. 미국과 중국사이의 상호 번영 관계를 시작시킨 ‘개혁 개방'의 정신으로 되돌이킬 시간이 아직 있다. 미국인이 원하는 것은 그 이상의 것이 아니다. 중국인이 마땅히 누려야 하는 것 역시 그 이하의 것이 아니다.

52. 최근 중국은 이같은 건설적 경로로부터 점점 더 벗어나는 방향으로 움직여 왔지만, 중국 지배자들에겐 아직 되돌이킬 기회가 있다. 미국과 중국사이의 상호 번영 관계를 시작시킨 ‘개혁 개방'의 정신으로 되돌이킬 시간이 아직 있다. 미국인이 원하는 것은 그 이상의 것이 아니다. 중국인이 마땅히 누려야 하는 것 역시 그 이하의 것이 아니다.

54. 옛 중국 속담에, ‘사람은 현재를 보지만 하늘은 미래를 본다'는 말이 있다. 평화와 번영이 넘치는 미래를 굳은 결심과 믿음으로 만들어 가자! 트럼프 대통령의 지도력과 비전을 믿어야 한고,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 시진핑과 친분을 쌓았다는 점을 믿어야 한다. 어떤 시련이 닥쳐도 미국인과 중국인 사이엔 우정이 회복된다는 것을 믿어야 한다. 하늘이 미국과 중국 사이의 동반자 관계라는 미래를 보고 있다고 믿어야 한다. 하나님의 은총에 의해 미국과 중국이 그 미래를 함께 한다는 것을 믿어야 한다.

하나님이 미국을 축복하시길…

 

(파란색의 글은 뱅모 박성현님의 번역으로 http://www.esunbon.org/bd/362 에서 다운 한 것임)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Notice 한인회 정관 고영주 2019.05.12 3229
776 Windows 단축키 1 Dstone 2019.01.14 158
775 Windows 10 새 기능 Dstone 2019.01.14 156
774 Win 10 ++++ Dstone 2019.01.13 143
773 WINDOWS 에서 게임 즐기기 Dstone 2019.01.13 148
772 WIn 10 디지털 펜 Dstone 2019.01.13 138
771 무료 세금 보고 Lds 2019.01.11 168
770 Win 10 쉬워진 사진 정리 Dstone 2019.01.10 161
769 Windows 10 새 기능들 Dstone 2019.01.09 140
768 IRA 부의분배와증식 Dstone 2019.01.09 165
767 세 배 빨라진 로그인 Dstone 2019.01.08 162
766 새 컴퓨터를 사용하는 새로운 방식 Dstone 2019.01.07 143
765 La Donna Mobile -Pavarotti 여자는 변덕이 -베르디의 리골레토에서 (이태리어가사, 한글번역판) 유샤인 2019.01.06 188
764 한국어로 하는 컴퓨터 강좌 안내 Lds 2019.01.06 150
763 Windows 10은 빠르고 지능적 Dstone 2019.01.05 120
762 Windows 10 2018년 10월 업데이트를 소개합니다 Dstone 2019.01.05 124
761 새해 달력을 벽에 걸고 Dstone 2019.01.05 145
760 La Cumparsita -Kilkenny 라 쿰파르시타 (축제의 여인) 킬케니 학교 합창단 연주 English & Korean captions 유샤인 2018.11.05 174
» 10월 4일 펜스 부통령이 허드슨 연구소에서 한 연설 (거의 중국에 대한 선전포고나 마찬가지의 연설이다) 유샤인 2018.10.16 155
758 Going Home - Sissel 가는 중, 집으로 (영한자막 English & Korean captions) 유샤인 2018.10.04 174
757 한국어 컴퓨터 가을학기 모든 강좌 취소 됐습니다. Lds 2018.10.04 133
이 게시판이나 웹에 관해 묻고 싶은 게 있으시거나 건의 할 게 있으시면 관리자3 (e-mail: yuksa18@gmail.com) 에게 문의 해 주세요.
Any inquiry as to this board and website or suggestions should be directed to Admin3 (e-mail: yuksa18@gmail.com). Tha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