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English

바로 밑에 보이는 분류를 선택하는 즉시 게시글 전체중에서 글올리신 이가 지정한 분류가 님이 선택한 분류와 일치하는 글들만이 전시됩니다. 선택한 분류에서 다시 전체글을 보시려면 분류: 전체나 위의 게시판 메뉴를 누르면 전체 글이 다시 펼쳐집니다.
As soon as you select and click one of the categories below, only those articles with the same category assigned by the one who uploaded the article will be displayed. To view the entire posts again press Category: Total or the LWV Board menu choice.

하버드 교수가 알려주는 당장 젊어지는 방법 l 매년 나이를 더 먹어도 오히려 젊어지는 오래 된 비밀

"노화는 변화를 의미하지만 그것이 퇴화를 의미하는 것은 아닙니다." - 엘렌 랭이 교수

이 영상은 유노북스 출판사의 신간 [늙는다는 착각]을 소개하는 영상입니다. 책 구입은 아래 링크를 참고해 주십시오.


https://www.youtube.com/watch?v=zGnHRTVTLmw

 

늙는다는 착각
늙는다는 착각 베스트셀러하버드 심리학 거장이 전하는 건강하고 지혜롭게 사는 법
저자
엘렌 랭어  | 역자          변용란
출판
유노북스  |  2022.2.4.
페이지수
356 | 사이즈    153*224mm
판매가
서적 15,300원   

책소개

나이와 무관하게 건강하게 잘 지내는 노인이 많다. 겉모습은 20대 같은데 실제로는 30, 40대인 사람들이 있다. 흔히 인식되는 나이 개념과 실제 모습 사이에 괴리가 존재한다. 누구는 나이보다 젊게 살아가고, 누구는 나이에 맞게, 그보다 늙게 살아간다. 그 차이는 어디서 발생하는 것일까? 전 세계가 극찬한 엘렌 랭어 박사의 ‘시계 거꾸로 돌리기 연구’에서 우리는 그 답을 찾을 수 있다. 하버드 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랭어는 ‘어떻게 건강하고 지혜롭게 살 것인가’ 사람들에게 질문하며 가능성의 심리학에 주목했다.

주변 환경을 20년 전으로 되돌려 놓은 한적한 수도원에 70대 후반, 80대 초반의 노인들을 불러 놓고, 그들에게 일주일 동안 20년 전과 똑같이 젊게 행동할 것을 요구했다. 놀랍게도 혼자 짐을 나르는 일조차 어려워하던 노인들은 일주일 후 눈에 띄게 활력을 되찾았으며, 신체 기능 역시 확실히 좋아졌다.

이 책은 몸과 마음 그리고 노화의 연결성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며 ‘의식의 집중’을 강조한다. 상황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일 것이 아니라 의식을 집중해 “어떻게 그게 가능하겠어?”가 아닌 “왜 그렇게 될 수 없다는 거지?” 의문을 품길, 노화와 육체의 한계에 수긍하는 삶이 아닌 마음먹기에 따라 얼마든지 변화될 수 있음을 인지하며 주체적으로 살아가길 권한다. 어느 곳에나 불확실성은 존재한다. 의료계는 과학을 토대로 수많은 결정을 내리지만, 과학적 연구는 확고한 진실이 아닌 더 나은 진실을 향한 끊임없는 탐색에 불과하다. 따라서 우리는 스스로의 책임자로서 몸의 변화를 관찰하고 대립하지 않는 방식으로 계속 의료진들과 소통해야 한다.

노인에 대한 편견은 무의식적이고 사회적이다. 대개 노인은 건망증이 있고, 행동이 굼뜨며, 고집이 세다고 여겨지지만 인간은 본래 자기가 기억하고 싶은 것만 기억하고, 어느 연령층에나 행동이 굼뜬 사람은 존재하며, 고집은 어린아이도, 젊은이도, 중년도 모두 세다. 100세 시대는 축복이 아니라 저주라는 말이 있다. 노화는 곧 질병이라는 생각 탓이다. 하지만 시간을 따라 늙는다는 사실이 착각에 불과하다면 우리는 가능성에 인생을 걸어봄직하다. 가능성을 향한 랭어 박사의 유쾌한 실리 실험이 당신의 시간을 10, 20년 전으로 되돌려 놓을 것이다.

출처 : 인터넷 교보문고

저자

 
엘렌 랭어

저자 : 엘렌 랭어
하버드 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1981년 여성 최초로 하버드 대학교 심리학과 종신 교수직에 임용됐다. 1979년에 외딴 시골 마을에서 75~80세 노인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단순하고도 혁신적인 심리 실험 ‘시계 거꾸로 돌리기 연구’로 노화와 인간의 한계, 고정 관념에 대한 충격적인 반전을 제시하며 심리학계의 일약 스타로 떠오르며 세계적인 심리학자의 반열에 올랐다. 《늙는다는 착각》은 ‘시계 거꾸로 돌리기 연구’와 랭어의 광범위한 연구를 바탕으로 ‘어떻게 건강하고 지혜롭게 살 것인가’에 대한 질문에 답하며, 노화를 바라보는 사람들의 태도와 가치관에 인식의 전환을 불러일으킨다.
뉴욕 대학교에서 심리학으로 학사 학위를 받았고, 1974년 예일 대학교에서 사회 및 임상 심리학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카드 게임과 복권을 이용해 일반적으로 사람들이 지니고 있는 ‘통제력에 대한 환상’을 실험한 랭어의 박사 학위 논문은 오늘날까지도 사회 심리학을 비롯한 다방면에서 거듭 인용되고 있으며, 특히 행동 경제학 분야에 크나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나아가 의식의 집중과 가능성의 심리학을 다룬 랭어의 심리 실험들은 사회 심리학뿐만 아니라 교육, 의료, 법, 비즈니스를 뛰어넘어 일상생활까지 침투해 인간의 삶을 긍정적으로 개선시키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 이외에도 랭어는 ‘마음챙김의 어머니’라고 불릴 정도로 마음챙김 명상의 발전에 기여했다.
1980년 랭어는 뛰어난 학자에게 수여되는 ‘구겐하임 펠로십’을 수상했고, 미국 심리학회가 수여하는 ‘공익 분야의 심리학 특별 공로상’, 미국 응용·예방 심리학회가 수여하는 ‘응용 심리학을 위한 기초 과학 특별 공로상’을 비롯해 뉴욕 대학교 동문 업적상, 아서 스타츠 심리학 통합상, 제임스 맥킨 캐텔상, 고든 올포트 집단 관계상 등을 받았다. 이 책에도 실린 호텔 객실 담당 청소부를 대상으로 실시한 심리 실험 ‘마음챙김 운동’은 〈뉴욕 타임즈〉 ‘2007 올해의 아이디어’에 선정됐다.
4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심리학자로서 통제, 의사 결정, 노화, 스트레스, 마음챙김, 건강을 주제로 11권에 이르는 책과 200편이 넘는 연구 논문을 쓰며 광범위하게 활동하고 있다.

역자 : 변용란
건국 대학교 영어 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연세 대학교 영어 영문학과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며, 옮긴 책으로 ‘트와일라잇’ 시리즈, 《새들의 회의》, 《시간의 지도》, 《시간의 경계에 선 여자 1, 2》, 《모든 것의 이름으로 1, 2》, 《시간 여행자의 아내 1, 2》, 《키다리 아저씨》, 《군주론》, 《텃밭에서 발견한 충만한 삶》 등이 있다.
 

출처 : 인터넷 교보문고

목차

저자의 말

1장 20년 젊어진 사람들 | 시계 거꾸로 돌리기
나이가 들면 생기는 자연스러운 일
‘대다수’를 위한 가능한 최선의 추측들
불가능이 없는 가능성의 심리학

2장 건강한 삶에 관하여 | 통제력 되찾기
‘사회적 시계’와 ‘올바른 나이’
누구나 건강을 통제할 수 있다
왜 아무도 의사의 진단에 의문을 품지 않는가
신체의 변화를 관찰하고 스스로 진단하라

3장 모든 것은 변한다 | 변화에 주목하기
조건을 알면 변화를 인식할 수 있다
천 리 길도 한 걸음부터
믿고 싶은 대로 생각하는 인간
가변성에 관심을 기울이는 것만으로도
안정감에 대한 환상
안정감과 맞서 싸워 이겨야 한다

4장 무엇이 우리를 병들게 만드는가 | 고정 관념 버리기
모든 것이 나이 때문일까?
우리를 살찌게 만드는 것들
깔끔하게 분류되기에는 너무 복잡한 인간
왜 더 좋아질 거라고 착각하지 않는가
평균값에 계속 가까워지다 보면
질병의 단서가 되는 여러 증상
남모를 의사들의 ‘감추어진 결정들’
생각 없이 붙인 이름표와 의식을 집중해 내린 결정
건강한가, 병들었는가?

5장 하루를 살아도 온전하게 살 권리 | 주변 환경 재설계하기
의료 원칙을 재정비할 필요성
지나치게 보호받으며 살고 있지는 않은지
자신의 역할을 넘어 주의를 기울이는 일

6장 말이 정신을 지배한다 | 제대로 된 언어 사용하기
꼭 명확한 말로 전달될 필요는 없다
점화 효과와 플라시보 효과
최소한의 의식과 움직임만으로

7장 어디까지 사실로 받아들여야 할까? | 이름표와 숫자 경계하기
‘완화된’ 것일까, ‘완치된’ 것일까?
이름표가 삶에 미치는 치명성
숫자는 도구일 뿐이다
말하지 않아도 전달되는 신호들

8장 어쩌면 가장 무책임한 사람들 | 전문가의 한계 인식하기
명백한 실수 없이도 문제는 발생한다
대립하지 않는 방식으로 계속 질문하라

9장 늙는다는 착각 | 지혜롭게 나이 드는 법
노화에 대한 무의식적인 편견
무의미한 기억과 유의미한 기억
노화인가, 퇴화인가?
보호 시설 안에서의 무의식적인 삶
부정적인 고정 관념에 압도되지 않으려면
과거와 현재는 서로 비교될 수 없다
세상과 주변에 관심을 기울이라
이제는 ‘그들’을 어떻게 대할 것인가

10장 마지막 순간까지 건강한 사람 | 건강 학습하기
착각에서 벗어난 삶
죽음이 아닌 삶을 바라보라
의식을 집중해 살아간다는 것
사적인 인간관계가 우리를 치유한다
가능성을 향한 열린 마음

감사의 글
주석 ...

출처 : 인터넷 교보문고

책 속으로

시간을 되돌릴 방법은 없다. 흘러가는 시간에 조금씩 잠식당하며 1살, 1살 나이 들다 보면 젊음의 활력은 어느새 추억이 된다. 그러다 고질병이 건강과 기력을 좀먹어 갈 때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은 우아하게 운명을 받아들이는 일 정도다. 병이 찾아오면 현대 의학에 몸을 의탁한 채 끝까지 희망을 잃지 않으려 애쓰지만, 우리는 시간의 행진을 가로막을 수 없다. 아니, 그런데 정말 불가능한 일일까?
_‘나이가 들면 생기는 자연스러운 일’에서

무엇이 가능한지에 대해 의문을 품지 않았다면, 나는 결코 시계 거꾸로 돌리기 연구를 시도할 수 없었을 테고 인간의 마음이 지닌 변화의 힘을 지켜보는 일 또한 불가능했을 것이다.
_‘불가능이 없는 가능성의 심리학’에서

모든 것이 확실하다면 선택은 불가능하다. 의구심이 없다면 선택의 여지도 없기 때문이다. 확신에 차 있을 때는 인식하든 아니든 간에 세상의 불확실성을 볼 수 없다. 그러나 건강을 생각한다면 우리는 기꺼이 불확실성을 껴안아야 한다. 그러면 선택하고 삶을 통제할 기회를 보상으로 얻을 수 있다.
_‘누구나 건강을 통제할 수 있다’에서

사람들은 현재의 모습이 필연적이라고 생각하는 경향이 있지만 목표를 향해 우리가 내디딜 수 있는 아주 작은 한 걸음이 언제나 존재한다면, 우리가 흔히 필연이라고 가정하는 한계는 스스로 또는 문화적으로 만들어 낸 소산에 불과할지도 모른다.
_‘천 리 길도 한 걸음부터’에서

의학적인 조언을 무심히 따르고 싶은가? 그 조언이 근거로 삼는 데이터의 불완전성을 깨달으면 구미가 덜 당길 것이다. 건강 평가의 도구는 모두 인간이 만든 것이다. 당연히 완벽하지 않다. 또한 도구의 평가에 이용되는 과학은 확률을 근거로 한다. 이런 진단 기구는 해당 집단의 건강을 성공적으로 예측할 수도 있지만, 우리 중 누구도 ‘우리’가 아니다.
_‘우리를 살찌게 만드는 것들’에서

노화와 관련된 변화에 ‘대처하는’ 법을 배우면 우리는 본인의 노화에 지금보다 잘 적응할 것이다. 반대로 여러 문제가 노화에 따른 필수적인 결과이므로 아무것도 할 수 없다고 가정한다면, 문제를 줄이거나 되돌릴 방법을 찾는 데 시간이나 에너지를 들이지 않을 것이다.
_‘지나치게 보호받으며 살고 있지는 않은지’에서

하지만 우리는 맥락을 이해할 수 있으므로 매우 조심스럽게 언어를 선택해야 한다. 특히 우리 건강이 결부되어 있을 때는 더욱 그러하다. 본인의 상태를 완화로 볼지 완치로 볼지, 알코올 의존증을 알레르기로 부를지 병으로 부를지 우리는 선택할 수 있다. 우리는 스스로가 처한 상황에 직접 이름표를 붙일 수 있다.
_‘‘완화된’ 것일까, ‘완치된’ 것일까?’에서

가변성에 주목하며 우리 몸을 공부하면 건강과 관련해 더욱더 유용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의사가 지닌 지식의 한계를 인식함으로써, 정보 공유의 중요성을 더욱 확신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우리는 건강 학습자로 행동...

출처 : 인터넷 교보문고

출판사서평

‘어떻게 건강하고 지혜롭게 살 것인가’에 대한 명쾌한 통찰!
건강하게 오래 살고 싶은 바람은 모든 인간의 일생 소원일 것이다. 젊음까지 유지할 수 있다면 더할 나위 없다. 그러나 기대와 달리 매년 우리는 한 살씩 더 나이 먹고, 노화와 질병을 숙명처럼 받아들이는 삶을 마주한다. 현대 의학에 의지해 희망을 잃지 않으려 애쓰지만, 시간의 행진을 가로막을 길은 없다. 그런데 정말 불가능한 일일까?
심리학 거장, 하버드 대학교 교수 엘렌 랭어는 이 같은 고정 관념에 의문을 제기한다. 사실 시간을 되돌릴 수는 없다. 하지만 랭어는 우리가 가능성의 심리학을 안다면 얼마든지 질병을 건강으로, 노화를 젊음으로 바꿀 수 있다고 전한다. 늙는다는 착각에서 벗어나 주체적으로 살아갈 기회가 무궁무진하다고 말이다.
전 세계의 극찬을 받은 ‘시간 거꾸로 돌리기 연구’가 이를 증명한다. 70, 80대 노인들은 실험 전까지만 하더라도 안경을 써도 글자가 보이지 않아 독서를 포기했고, 느릿느릿 걷는 게 민망해 골프도 치지 않았으며, 식사 메뉴를 선택할 때조차 소화가 잘 되는 음식만 골라 먹었다. 그러나 타임머신을 타고 20년 전으로 되돌아간 것처럼 독립적으로 일주일을 보낸 후에 노인들은 청력, 기억력, 악력 모두 현저히 향상했으며 키, 몸무게, 걸음걸이, 자세 등 수많은 측정 결과에서 훨씬 ‘젊어졌다.’ 노인들의 발목을 잡은 것은 신체가 아닌 신체적 한계를 믿는 사고방식이었던 것이다.

노화와 육체의 한계에 도전하는 유쾌한 심리 실험
랭어 박사는 몸과 마음의 연결성에 의문을 품었다. 성형 수술로 외모가 젊어진 사람은 천천히 늙을까? 배우자가 연상인 사람과 연하인 사람 중 누가 더 오래 살까? 조기 탈모로 대머리가 된 사람은 대머리가 아닌 사람에 비해 노화 현상이나 질병의 위험이 높을까? 아이를 늦게 낳은 여성과 아이를 일찍 낳은 여성 중 평균 수명은 누가 더 길까? 연구 결과, 아이를 늦게 낳은 여성들의 평균 수명이 더 높았다. 아이들 때문에 상대적으로 젊고 건강한 신호에 더 많이 둘러싸여 지낸 결과였다. 연상 연하의 배우자의 경우도 마찬가지였다.
인간의 삶은 어떤 요인과 자극에 더 많이 노출되는가, 환경에 얼마나 의식을 집중하는가에 따라서 확실히 달라질 수 있다. 사고방식뿐만 아니라 자신을 어떤 환경 속에서 살아가게 할 것인지 의식을 집중해야 하는 이유다. 랭어는 건강에 대한 통제력을 되찾아야 한다고 말한다. 통제력을 잃으면 우리는 실제 능력과 상관없이 스스로를 무능력하다고 여기지만, 가변성에 주목함으로써 통제력을 높여 나갈 때 우리는 수동적인 태도가 아닌 변화에 대처하는 방식으로 주체적으로 살아갈 수 있기 때문이다. 어쩌면 노화와 질병은 문제가 아닐지도 모른다.

가능성에 의식을 집중할 때 비로소 보이는 것들
죽음을 피할 수 없지만, 죽음 이전의 삶에 영향을 미칠 수는 있다. 랭어는 우리가 의료진의 진단과 의학계의 불확실성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고 말한다. 의학은 해답의 집약체가 아니다. ...

출처 : 인터넷 교보문고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Notice 한인회 정관 고영주 2019.05.12 3229
916 전립선 비대증 자가 치료 요법 YouShine 2022.06.25 0
915 KAC Registration: Dstone 2022.06.21 2
914 LWV Korean-American Club Bylaws: Dstone 2022.06.21 3
913 KAC Mission Statement: Dstone 2022.06.21 1
912 전임 회장단 Dstone 2022.06.21 4
911 모범 news letter Dstone 2022.06.21 1
910 전문가처럼 Windows 11 활용하기 Dstone 2022.06.21 3
909 미민주당 1월 6일 위원회는 선동 수단. 트럼프 기소 계획 없음 발표. (134) -마이클심TV YouShine 2022.06.20 0
908 KBS 역사스페셜 – 현장확인, 겸재정선의 300년 전 한강 / KBS 20070609 방송 YouShine 2022.06.18 1
907 Windows 11 Dstone 2022.06.06 6
» 하버드 교수가 알려주는 당장 젊어지는 방법 l 매년 나이를 더 먹어도 오히려 젊어지는 오래 된 비밀 [1] YouShine 2022.04.27 39
905 노 철학자 김형석 교수의 속삭임 : YouShine 2022.04.10 22
904 '파친코' - Pachinko — 첫 에피소드 전체 공개 | Apple TV+ YouShine 2022.04.10 77
903 독일언론 "드라마 파친코"; 이 위대한 서사시는 그렇게 나올 수 밖에 없었다 一水去士 2022.04.05 34
902 미국 Drama "Pachinko"에 대해서 一水去士 2022.04.05 23
901 "Pachinko" by Apple TV (Story of Koreans under Japan) [1] 一水去士 2022.04.05 35
900 러시아 - 우크라이나 전쟁 Week 3. 미국 주류 언론의 편향적 보도 뒤에 숨은 불편한 진실.(111) YouShine 2022.03.14 39
899 신삼국지 드라마 다시 즐기기 YouShine 2022.01.24 64
898 라구나 우즈 한인회 박 용진. 박용진 2021.08.24 110
897 라구나 우즈 한인회. 박용진 2021.08.24 92
이 게시판이나 웹에 관해 묻고 싶은 게 있으시거나 건의 할 게 있으시면 관리자3 (e-mail: yuksa18@gmail.com) 에게 문의 해 주세요.
Any inquiry as to this board and website or suggestions should be directed to Admin3 (e-mail: yuksa18@gmail.com). Thanks!